--- 디지털 인쇄로 책을...

     ---리룩스서버컴퓨터 백업

  공개 자료실 

 文學위의 文學 출판사입니다. PDF로 전환하여 복사기로 책을 만듭니다. 자세한 내용은, '디지털 인쇄'에서 확인해 보세요!

새로운 리눅스 서버... 일기 (日記)

하지만 기계 제작 일이 계속 주문이 들어와서 밀려 있는 상황. 조금 더 야간 잔업을 진중하게 집중하지 않으면 안 될 정도. 그렇지만 겨울철이다보니 너무 추워서 또한 야간 작업이 힘들었지만 이제 봄부터는 더 집중할 필요가 있었다. 계속된 기계 주문을 해결할 수 있는 유일한 해결책을 더 많은 시간을 기계작업시간으로 충당하여야만 한다는 점이었다.

전기 요(장판)를 두 개 구입했다.

2010.02.09 09:44

文學 조회 수:5343

Noname16112.jpg Noname16113.jpg

  전기 요(장판)를 두 개 구입했다.

  이곳에 올리는 이유는 나중에 A/S라든가 증거 자료를 남기기 위해서였다. 전에 구입한 똑같은 제품도 어디서 구입했는지 알지 못함으로 이상이 있어서 연락을 하려고 하니 전혀 알 수 없었던 적이 있었다. 같은 유한 의료기 제품이지만 판매자가 누구냐에 따라서 달라지는 듯 싶었다.

 

  전기요는 아이들 방에 있던 전기 장판을 한 개는 고장이 났고 한 개가 대전광역시의 자취방에 갖고 갔기 때문에 이번 설날에 오는 동생들이 사용할 것 같아서 아내가 성화를 했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2018년 올 해 목표는? 文學 2018.03.29 185 0
공지 입출금 내역과 할 일. 文學 2016.12.07 0 0
공지 글 쓰는 방법을 다르게 한다. 文學 2015.06.02 1177 0
공지 올 해 계획 文學 2015.01.25 1222 0
공지 새로운 방식 文學 2014.01.14 9730 0
공지 책 출간에 대한 계획 文學 2013.04.19 26538 0
공지 서울 출장 (134) [1] 文學 2013.01.23 24979 0
공지 생각 모음 (140) [1] 文學 2013.01.15 27406 0
2583 국세청 홈텍스에서 부가세를 작성하여 납부까지 하였다 (5) file 文學 2010.07.26 6094 0
2582 홈페이지를 백업하다. file 文學 2010.02.08 5203 0
2581 캐논(CANON) IXUS980IS 카메라 file 文學 2010.02.07 5318 0
2580 내가 살고 있는 곳 file 文學 2010.02.09 5404 0
» 전기 요(장판)를 두 개 구입했다. file 文學 2010.02.09 5343 0
2578 계단을 오르 내리며... file 文學 2009.08.28 4643 0
2577 홈페이지를 복고풍으로 회귀 file 文學 2009.08.29 4478 0
2576 비오는 풍경 file 文學 2009.08.30 5126 0
2575 다음 내용에 대한 예고 file 文學 2009.08.31 5149 0
2574 뜻 밖의 수확 file 文學 2009.09.01 4549 0
2573 홈페이지를 개편한다. 생각 file 文學 2009.09.03 4645 0
2572 기술의 진보 file 文學 2009.09.05 4533 0
2571 일을 하는 것과 도(문학)를 닦는 것은 하등의 연관성이 없다. 文學 2009.09.06 5455 0
2570 방 안에 쥐가 들어 왔다. file 文學 2009.09.07 4597 0
2569 어떤 경치 file 文學 2009.09.08 3593 0
2568 기술의 진보 (2) file 文學 2009.09.08 4747 0
2567 방 안에 쥐가 들어 왔다. (2) 꼬리가 길면 잡힌다. file 文學 2009.09.09 4575 0
2566 뜻 밖의 수확 file 文學 2009.09.01 5342 0
2565 기술의 진보 file 文學 2009.09.05 4929 0
2564 일을 하는 것과 도(문학)를 닦는 것은 하등의 연관성이 없다. 文學 2009.09.06 5548 0
2563 방 안에 쥐가 들어 왔다. file 文學 2009.09.07 5108 0
2562 어떤 경치 file 文學 2009.09.08 4356 0
2561 기술의 진보 (2) 文學 2009.09.08 5326 0
2560 방 안에 쥐가 들어 왔다. (2) 꼬리가 길면 잡힌다. file 文學 2009.09.09 5974 0
2559 공장이 문을 닫는 것도 인간의 생로병사와 같았다. file 文學 2009.09.12 5330 0
2558 우리 집에서 얼마 떨어져 있지 않은 택지 개발 지역 file 文學 2009.09.29 4995 0
2557 내가 최근에 구입한 옥션 상품들 file 文學 2009.10.01 4337 0
2556 둘 째네.. file 文學 2009.10.07 5919 0
2555 인간적인 한계에 대하여... file 文學 2015.01.02 175 0
2554 경산역 앞의 PC 방에서... file 文學 2009.10.09 5458 0
2553 경기도 송우리에 기계를 납품하면서... file 文學 2009.11.25 6087 0
2552 미쓰시비 홈페이지에 올린 글 [1] file 文學 2009.12.01 6667 0
2551 시간은 없는데 기계 주문이 촉박하게 들어왔다. file 文學 2009.12.04 5952 0
2550 옆 집 전선드럼 쌓아 놓은 곳에서 폐드럼을 갖고왔다. (2) file 文學 2009.12.10 5678 0
2549 왜, 작업 능률이 나지 않을까? file 文學 2009.12.11 4580 0
2548 일요일이지만 기계 납품을 한다. file 文學 2009.12.14 5613 0
2547 화물차 안에서 잠을 자다 file 文學 2009.12.14 6084 0
2546 천막 기계 색칠을 하고 file 文學 2009.12.17 4734 0
2545 사무실에서 기계를 만들다 file 文學 2009.12.18 5360 0
2544 기계 색칠을 하고...(2) file 文學 2009.12.19 5754 0
2543 꼬리뼈를 다쳤다. file 文學 2009.12.20 5492 0
2542 옥션에서 구입한 제품들 file 文學 2009.12.20 4553 0
2541 '아, 제주도여!' 에 대하여... file 文學 2009.12.21 5204 0
2540 꼬리뼈를 다쳤다. (2) file 文學 2009.12.23 5290 0
2539 자식은 부모의 거울이다. (5) file 文學 2009.12.25 6172 0
2538 진공관의 구조 file 文學 2009.12.26 6202 0
2537 진공관 기계 (2) file 文學 2009.12.29 4861 0
2536 새 해 새 아침...(2) file 文學 2010.01.02 4463 0
2535 새 해 새 아침...(3) file 文學 2010.01.02 4993 0
2534 기계 만드는 직업과 문학적인 공존에 대하여... file 文學 2010.01.05 5538 0
내가 글을 쓰고 이곳에 옮겨 적는 것은 자료를 보관하기 위해서였다. 이것이 책으로 만들어지기 위해서는 앞으로 많은 시간과 숙성을 거쳐야만 하는 데 그 진가가 발휘되기 위해서 필요한 자료로 첨부될 내용이라고 할까? 그렇다면 이 모든 내용이 언제 어느 때 충분한 소재로서 활용될 수 있을까? 그것은 문학적인 고취하 충분히 무르익어야만 가능할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