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디지털 인쇄로 책을...

     ---리룩스서버컴퓨터 백업

  공개 자료실 

 文學위의 文學 출판사입니다. PDF로 전환하여 복사기로 책을 만듭니다. 자세한 내용은, '디지털 인쇄'에서 확인해 보세요!

새로운 리눅스 서버... 일기 (日記)

하지만 기계 제작 일이 계속 주문이 들어와서 밀려 있는 상황. 조금 더 야간 잔업을 진중하게 집중하지 않으면 안 될 정도. 그렇지만 겨울철이다보니 너무 추워서 또한 야간 작업이 힘들었지만 이제 봄부터는 더 집중할 필요가 있었다. 계속된 기계 주문을 해결할 수 있는 유일한 해결책을 더 많은 시간을 기계작업시간으로 충당하여야만 한다는 점이었다.

건강에 문제가 있는 건 아닐까? (4)

2019.10.19 09:37

文學 조회 수:12


1. 어제 저녁에는 대전으로 탁구를 치러 갔습니다. 조금 늦게 출발하였는데 밤 8시가 되어서 12km를 1톤 화물차를 타고 달려 가는 중에 집에서 출발할 때는 가랑비가 가늘게 내렸지만 세천고개를 넘어 설 때는 약하게 바뀌었고 판암도에 들어서자 완전히 비가 오지 않았다는 사실을 알게 되었습니다. 2. 안개가 한치도 분간할 수 없도로 짙게 깔린 아침입니다. 이제는 그야말로 안개가 절정에 이른 것처럼 어제 밤에 내린 비가 지상에서 모락모락 김을 품어 내어 온통 안개가 앞을 가리게 된 것입니다. 이제 안개의 고장이 된 것입니다. 옥천이 가장 내세울만한 건 운무였고 용암사 주변에 실사를 하려는 대형렌즈를 가지고 온 사람들이 진을 치고 있는 계절이 온 것입니다. 3. 저조한 탁구실력을 보이는 어제 탁구장에서 극심한 혼란에 빠집니다. 도무지 실력이 늘지 않는다는 딜레마에 헤메였으니까요.





  2. 어제 낮에는 화요일 납품할 기계의 뒤면 이동대를 완성하여 페인트 칠을 하였다. 

  불과 4일의 여유 시간을 남겨두고 기계를 완성할지는 미지수였다. 그러므로 시간에 쫒기듯이 최선을 다하여 작업에 임하였는데 진중하게 모든 걸 손작업으로 모두 제작하게 되므로 능륙적이지 않으면 안 되었다.


  하지만 마음 내부에서는 이렇게 기계제작에만 매 달리는 내 모습이 한심하다는 생각이 든다. 조금은 여유를 갖고 글도 쓰면서 편집 작업에 임하고 싶은 데 그렇지 못하기 때문에 반대적인 반발심도 대단했다. 그것을 내려 누르는 건 돈이었다. 한 달간 어떤 작업을 했느냐? 완성한 기계가 몇 대나 되느냐? 납품한 실적은? 그렇게 작업한 용도와 능률에 따라서 성과가 나타나므로 열심히 하지 않으면 결코 미래가 보장되지 않는다는 당연한 논리에 밀리는 것이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새해결심 文學 2019.01.03 226 0
공지 2019년 1월 1일 文學 2019.01.02 192 0
공지 입출금 내역과 할 일. 文學 2016.12.07 0 0
공지 글 쓰는 방법을 다르게 한다. 文學 2015.06.02 1396 0
공지 새로운 방식 文學 2014.01.14 9948 0
공지 책 출간에 대한 계획 文學 2013.04.19 26766 0
공지 서울 출장 (134) [1] 文學 2013.01.23 25242 0
공지 생각 모음 (140) [1] 文學 2013.01.15 27813 0
3213 과로와 휴식 ( 생각 모음 ) [1] 文學 2019.12.09 29 0
3212 기계 주문이 밀려 있었다. (2) file 文學 2019.12.04 47 0
3211 기계 주문이 밀려 있었다. file 文學 2019.12.03 30 0
3210 동대전 역 풀렛포음에서... (5) file 文學 2019.12.02 36 0
3209 동대전 역 풀렛포음에서... (4) secret 文學 2019.12.02 0 0
3208 동대전 역 풀렛포음에서... (3) 文學 2019.12.02 33 0
3207 동대전 역 풀렛포옴에서... (2) file 文學 2019.12.02 52 0
3206 동대구 역 풀렛포옴에서... 文學 2019.12.02 29 0
3205 부산 출장의 어려움 (2) file 文學 2019.12.02 31 0
3204 부산 출장의 어려움 文學 2019.11.28 26 0
3203 장마 전선의 북상 (임시로 저장된 글에서 따옴) file 文學 2019.11.28 55 0
3202 자동차 부레이크의 터짐 (임시로 저장된 글에서 따옴) file 文學 2019.11.28 41 0
3201 둘의 비교 (사람마다 차이가 나는 점) 文學 2019.11.28 31 0
3200 기계를 제작하는 어려움 (3) 文學 2019.11.28 18 0
3199 부도덕함의 산물이 필요한 이유 secret 文學 2019.11.28 0 0
3198 기계를 제작하는 어려움 (2) 文學 2019.11.28 12 0
3197 기계를 제작하는 어려움 2019. 11. 26 文學 2019.11.28 29 0
3196 낮잠과 밤잠의 차이 文學 2019.11.25 18 0
3195 세월이 저만치 가네. 文學 2019.11.24 20 0
3194 실수 연발에 대한 깨달음 (4) file 文學 2019.11.23 31 0
3193 실수 연발에 대한 깨달음 (3) 文學 2019.11.22 18 0
3192 실수 연발에 대한 깨달음 (2) 文學 2019.11.21 16 0
3191 실수 연발에 대한 깨달음 file 文學 2019.11.21 35 0
3190 야간 작업 文學 2019.11.20 15 0
3189 생각 주머니 文學 2019.11.19 14 0
3188 돈의 무서운 점 secret 文學 2019.11.18 0 0
3187 전립선 비대증 文學 2019.11.18 30 0
3186 기계를 납품하는 날 (5) 작업 방법 file 文學 2019.11.16 44 0
3185 기계를 납품하는 날 (4) 건강 文學 2019.11.15 25 0
3184 기계 납품 하는 날 (3) 文學 2019.11.15 30 0
3183 기계를 납품하는 날 (2) 文學 2019.11.14 16 0
3182 기계를 납품하는 날 2019.11.13 08:48 文學 2019.11.14 15 0
3181 돈, 돈, 도오온… (2) 생각 모음 [3] 文學 2019.11.12 28 0
3180 글에 대한 염원은 무엇인가! 文學 2019.11.11 26 0
3179 부산 출장 (153) 文學 2019.11.11 9 0
3178 부산 양산 출장 文學 2019.11.11 19 0
3177 글을 쓰려는 자세가 중요하다. file 文學 2019.11.11 29 0
3176 기대와 실망감 文學 2019.11.08 10 0
3175 식물성 고기 만드는 법 [1] secret 文學 2019.11.09 0 0
3174 겨울이 오는 소리 file 文學 2019.11.08 35 0
3173 자멸의 길 文學 2019.11.07 17 0
3172 상념 文學 2019.11.07 18 0
3171 모니터의 활용방안 file 文學 2019.11.06 28 0
3170 기대에 이르지 못하는 현실 [1] file 文學 2019.11.06 44 0
3169 Fiction (106) secret 文學 2019.11.05 0 0
3168 생각 모음 (186) 文學 2019.11.05 25 0
3167 대구로 출장을 가는 길에서.. file 文學 2019.11.05 56 0
3166 김장을 하는 걸 지켜 보면서... 2019.11.04 07:15 file 文學 2019.11.05 30 0
3165 콩타작, 김장, 그리고 탁구 file 文學 2019.11.03 24 0
3164 시간과 상념 사이 file 文學 2019.11.02 17 0
내가 글을 쓰고 이곳에 옮겨 적는 것은 자료를 보관하기 위해서였다. 이것이 책으로 만들어지기 위해서는 앞으로 많은 시간과 숙성을 거쳐야만 하는 데 그 진가가 발휘되기 위해서 필요한 자료로 첨부될 내용이라고 할까? 그렇다면 이 모든 내용이 언제 어느 때 충분한 소재로서 활용될 수 있을까? 그것은 문학적인 고취하 충분히 무르익어야만 가능할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