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디지털 인쇄로 책을...

     ---리룩스서버컴퓨터 백업

  공개 자료실 

 文學위의 文學 출판사입니다. PDF로 전환하여 복사기로 책을 만듭니다. 자세한 내용은, '디지털 인쇄'에서 확인해 보세요!

인디자인, 매킨토시 컴퓨터

  밀양 출장을 나갔디가 올라오면서 잠시 옥천 공장에 들렸다. 중간에 다른 거래처에 믈건을 내려 놓고 그답 서울로 출발한다. 시각은 오후 4. 3시간을 보면 도착할 시각이 7시였다. 그래서 모니터를 구매한 곳에 다시 전화를 했다. 오늘 가지러 가겠다고...


  "여보세요! 내일 가지러 가려고 했는데 오늘 가도 될까요?"

  "안 될 게 없죠! 몇 시에 오실 수 있습니까?"

  "세시간 걸릴 것 같아요" 

  시계를 보면서 내가 말했는데 오후 4시였다.


  그래서 공장에 잠깐 들렸다가 다시 출발을 한다. 


  서울까지 가는 경부 고속도로는 지체와 서행으로 인하여 선찮이 막혔다. 그래서 도착한 시각은 7시를 훌쩍 넘겼다. 


  마침내 목적지에 도착하여 오누이로 보이는 여자와 남자 청년과 처녀들이 나왔는데 아마도 학생같았다. 누이가 여자고 남동생이 동생이라는 걸 짐작할 수 있었다. 그들이 그렇게 말하고 있었으니까. 


  모니터는 크고 무거웠다. 

  49인치 TV와는 완전히 달랐다.


  43인치 모니터라니...


  감계가 무량하다. 32인치 모니터와 차원이 달라서다. 집에 돌아온 시각은 밤 10시였고 모니터와 컴퓨터를 연결하고 지금 12시 37분까지 삼매경에 빠진다. 


 

 


  1. 연휴가 끝난 다음날 밀양으로 출장을 나갔다가 돌아오는 길에 바로 서울로 직행을 한다. 모니터를 가질러 가는 것이다. 49인치 TV를 20만원을 즈고 구입했지만 모니터로 사용할 수 없다는 판별이 내렸고 다시 모니터를 구입하였는데 조건이 붙어 있었다. <직접 구매>라는 단서가 그것이다.


  그래서 어쩔 수 없이 서울로 가지고 와야만 했다. 먼저 구매한 TV는 발안 D.J 거래처에 츨장을 나가면서 가지러 간 것이지만 모니터는 공교롭게도 추석 명절과 겹치다보니 출장을 나갈 기회를 잃은 것이다. 그리고 어제 독촉 전화를 받게 된다. 

  '밀양 출장을 나가고 올라오는 길에 서울까지 이참에 한꺼번에 갔다오면 되지 않을까?' 하며 계획을 변경하기에 이른다. 


  그래서 연거푸 세 번째 출장을 나가게 되었고 집에 돌아온 시각은 밤 10시가 넘었다. 


  그리고 모니터를 연결하여 테스트를 하는데...


  2. 기존에 사용하던 32인치 모니터와는 차원이 다르다. 우선 대형 화면에 여러 개의 창을 띄워 놓고 작업을 할 수 있었다. 그리고 기존에 32인치 모니터에서는 100%가 아닌 125% 150%로 확대하고 작업했었는데 43인치 모니터에서는 윈도우에서 100%로 지정하고 윈도우익스플로워에서는 125%로 확대하여 작업하게 되었다. 


  3. 모든 게 내 생각대로 맞아 떨어진 것이다. 


  4. 차 안에서 운동을 한다. 상태를 앞으로 굽혔다가 다시 등받이 쪽으로 펴는 운동이다. 차를 바꾸고 난 뒤 피로도가 덜 하였다. 그러다보니 출장을 나갔다 왔는데도 그다지 피곤한 기분을 느끼지 못하겠다. 먼저 차는 스트레스를 많이 받았는데 특히 인젝터가 고장이 나면 속수무책이었던 게 아직까지도 노이로제로 남아 있었을 정도였다. 그러다보니 출장을 나가는 게 겁이 났었다. 그런 면은 좋았지만 연료 값이 천정부지로 솟는 게 마음에 걸린다. 800원대가 지금은 1030원 대로 올랐다. 45,00-원이면 만땅을 넣는데 지금은 그 돈으로 3분의 2를 체울 수 있었다. 


  경유값도 물론 올랐을 터였다. 계속 유료값이 오르는 널띄기 따라 LPG 값도 천정부지로 솟는 건 그만큼 차량을 운행하는 데 부담을 주게 된다. 밀양과 서울 두 곳을 다녀오면서 기름값으로 45,000+30,000원이 들었다. 두 번을 넣었던 것이다. 아침에 넣은 건 비교적 적었지만 밀양에서 오면서 넣은 충전비는 4만원이나 되었으니까.


  하지만 집에 도착하였을 때는 엥꼬가 되는 줄 알았을 정도로 바닥이 났다.


  차량을 운행하면서 계속하여 클러치를 밟고 경사진 도로를 내려가는 데도 불구하고 연료비의 부담은 컸다. 이 부분에 대하여 심각하게 우려할 부분이다. 짐을 실지 않게 되면 전기 차를 한 대 거입하여 운영하여야 될 판국이다. 


  5. 동생들 중에 세 째와 막내가 가장 성가셨다. 특히 세 째는 반말을 하면서 계속하여 나를 안증에도 없이 굴었다. 밀양과 서울 출장을 나가게 되면서 차량을 운행하면서 계속하여 그 생각에 몰입한다. 이제는 동생들을 떠 받들 판국이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47 인디자인 간단한 책 만들기 file 文學 2010.10.25 12471
146 인디자인에서 폰트를 세로로 쓰는 방법은? file 文學 2011.03.23 6709
145 맥북 노트북 OS 새로 설치하고... (2) [1] file 文學 2015.02.20 6549
144 인디자인으로 앨범 만들기 file 文學 2010.10.25 5898
143 인디자인 글꼴 설치 文學 2011.06.14 5165
142 오토캐드(AutoCAD)-3차원도면 file 문학 2004.08.06 4676
141 인디자인 프로그램을 사용하는 활성/비활성의 이해 *(라이센스-매우 중요) file 文學 2011.06.29 4611
140 오토캐드(AutoCAD) file 문학 2004.08.06 4525
139 인디자인으로 편집 작업을 한다. file 文學 2010.11.19 4086
138 오토캐드(AutoCAD)-6 file 문학 2004.08.09 4019
137 오토캐드(AutoCAD)-4 file 문학 2004.08.08 3771
136 인디자인으로 편집을 하면서... file 文學 2010.11.21 3720
135 편집 디자인의 한계는 어디까지인가? file 文學 2010.11.21 3686
134 오토캐드(AutoCAD)-2 file 문학 2004.08.06 3604
133 오토캐드(AutoCAD)-5 file 문학 2004.08.08 3465
132 인디자인으로 책을 만들 때 함께 배워야 하는 것 file 文學 2011.06.23 3210
131 인디자인 프로그램을 사용하는 활성/비활성의 이해 *(라이센스-매우 중요) [1] file 文學 2011.06.29 3098
130 인디자인으로 책을 만들 때 함께 배워야 하는 것 (2) [1] file 文學 2011.06.26 3094
129 인디자인 활성/비활성에 대하여... 文學 2011.06.27 2260
128 인디자인 활성화에 대하여... (2) file 文學 2014.03.29 114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