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디지털 인쇄로 책을...

     ---리룩스서버컴퓨터 백업

  공개 자료실 

 文學위의 文學 출판사입니다. PDF로 전환하여 복사기로 책을 만듭니다. 자세한 내용은, '디지털 인쇄'에서 확인해 보세요!

인디자인, 매킨토시 컴퓨터

4K 43인치 LG 모니터 (2)

2021.09.18 09:36

文學 조회 수:15

  1. 4k 모니터의 여유

  이번에 다시 43인치 모니터를 구입한 이유는 기존의 32인치 모니터를 사용하면서 조금만 더 여유를 갖고 싶다는 바램 때문이었다. 왜냐하면 4k 모니터를 처음 시용할 때 그 화면이 엄청나게 작아서 125%로 확대하지 않을 수 없었다. 다시 말하면 모니터의 해상도가 매우 높아서(3840x2160) 내용이 축소가 되어 있다는 사실을 알게 되었는데 그러면서도 고선명으로 모든 게 선명하게 분간이 가능했다.

  '아니, 이럴수가! 세상에 이런 신기한 일이... 다 있구나. 놀라울 정도가 아니라 눈이 부시다고 할까?'

  이렇게 미래에서 온 듯한 4k 모니터를 처음 접했을 때의 감동을 잊을 수 없었다.


  작게 글씨가 나타났는데 깨알 같았다. 그러면서도 토씨 하나부터 세세하게 글자체를 분간할 수 있었던 것이다. 돋보기를 써서 볼 정도로 작은 글씨임에도 불구하고 확대를 해서 보아도 깨지지 않을 정도로 선명했다. 이렇게 작아질 수 있다는 사실도 놀라웠다. 기존에 모니터로는 100%로 모니터로 노트북 컴퓨터를 연결할 경우에 이렇게 작아진 창에서는 글자체를 볼 수 없었다. 이런 표현은 노트북 컴퓨터 자체 모니터에서도 나타나는 데 신형의 경우에는 작아진 창에 뚜렷한 글자들이 깨알같이 보이면서도 선명하다는 것을 비교할 수 있다. 


  그런데 높아진 화질을 고선명 노트북에 버금가는 모니터가 있다는 건 바로 그걸 증명한다. 바로 4k 모니터가 그랬던 것이다. 노트북의 고선명 화질을 그대로 모니터에 옮겨 놓은 듯한 화질이었다. 


  2. "4k 모니터가 43인치로 커져도 그런 효과를 갖을까?"

  새로 구입하게 된 모니터를 실험하지 않으면 알 수 없었지만 섵부르게 판단을 내린다. 

  "그렇다."

  "화면이 커지는 데 그게 가능 해?"

  "그래... 왜냐하면 현재 화면이 너무 작게 보여서 125% 로 축소하여 나타내고 있잖아! 인터넷익스풀로워 창도ㅓ 마찬가지로 글자체가 작어서 125% 로 줄이고 있고..."

  "그럴까? 정말..."

  "그래, 내 말이 맞아... 4k 모니터를 처음 상대하는 사람들은 글자체가 작아서 선호하지 않잖아! 오히려 예전으 모니터가 더 좋다고 하면서 아예 거부하는 이유... 화면이 작게 표현되어서 싫다고 하는 명목상의 단점을 자네는 오히려 선호하는 편이고... 그게 왜, 그렇겠어!"

  "아하, 도사님 말씀대로 모든 게 맞아 떨어지네요!"

  "글쎄 그렇다니까. 사람 말을 못 믿는 게 병이지... 쯧쯧즈..."

  "그렇다면 43인치 모니터를 사용하여도 괜찮다는 말씀이죠!"

  "그래요! 43인치에서는 125%의 확대를 100%로 맞춰 놓고 작업하면 무난할거야."

  "도사님은 어떻게 그런 걸 다 아시죠?"

  "내가 세상을 내 손바닥 위에 올려 노호 들여다 보고 있잖아! 그런데 그런 걸 왜 내가 모르겠어...'

  "그럼, 50만원도 아깝지 않다는 결혼이고..."

  "암, 누이 좋고 매부좋고... 나 좋고 너 좋고... 일석이죠라고! 허허헛... 못 믿는 것도 병이고..."

  "하하하하... 오늘 기분 최고네요! 도사님 건배를 합시다."

  "찬찬찬!"

  두 사람의 술잔이 세 번 부딪히면서 소리가 난다. 


  그리고 막이 내렸다. 무대 위에는 어느새 검은 커텐이 내려와 쳐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