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디지털 인쇄로 책을...

     ---리룩스서버컴퓨터 백업

  공개 자료실 

 文學위의 文學 출판사입니다. PDF로 전환하여 복사기로 책을 만듭니다. 자세한 내용은, '디지털 인쇄'에서 확인해 보세요!

생활체육으로 탁구를 치면서...

탁구를 치는 생활체육인들에게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또한 인간적인 바램이라면 아무리 탁구를 잘 치는 사람이라고 해도 못 치는 사람에 대한 배려를 해서 함께 쳐 줄 수 있는 마음가짐을 갖추라는 점을 강조하고 싶습니다. 탁구장에서 편견을 갖고 상대방을 바라보는 자세가 너무도 거리감을 갖고 온다는 사실. 그로인해서 마음이 너무도 괴롭게 상처를 받는 사람들을 위해서 이 책을 드립니다. 그것을 극복하기 위해서 어렵지만 인내하기를 권합니다. 언제가 나도 잘 칠 수 있다는 신념을 갖고 탁구를 치시기를 바라는 마음입니다.

  1. 나는 탁구장에 가면 펄펄 뛰어 다닌다. 

  체력이 좋다고 할까?
  "체력이 최고네요!"
  그렇게 함께 치는 상대편이 원더풀을 외치면서 엄지 손가락을 들어 올리는 데 그 이유는 탁구공을 놓치게 되면 뛰어서 줏어 와야만 직성이 풀렸다. 또한 상대편 네트에 걸려 있는 공과 탁구대 주변의 공은 모조리 내가 줏어다가 쳤다.

  어제도 70대 중반의 노신사분과 탁구를 쳤는데 허리가 아프다고 해서 떨어진 공은 내가 전부 줏다시피했었다.그럼에도 불구하고 그 사람과 탁구를 친 뒤부터 칠 사람이 없어서 그냥 서 있게 된다. 나는 자리에 앉아 있지를 않았다. 쉬는 동안에도 줄곳 서서 지켜 보던가 누군가를 기다렸지만 마땅하게 쳐주겠다는 사람이 나서지 않았었다. 

  그리고 9시 30분 정도에 예의 젊은 헐크가 나와 치겠다고 해서 좋다고 승낙을 한 뒤 대략 40분 가량을 드라이브로 서로 상대방 테이블에 길게 넣는 방법으로 연습을 하였다. 이렇게 치는 이유는 드라이브를 연습할 수 있다는 점에 무척 연습량이 높았다. 

  이곳 대전에서는 기계와 칠 수도 없었다. 나는 회원이 아니고 1일 6,000원을 내고 치는 손님으로 왔기 때문에 볼박스와 기계실에서 칠 생각을 말아야 한다는 게 소관이었다. 탁구를 치러 와서 거의 1시간동안 치지 못하고 있다가 겨우 문 닫을 시간에 헐크(내가 만든 변명)와 탁구를 치게 되었으니 그 기쁨이 날아갈 듯 했다. 또한 드라이브로 상대방과 주고 받으면서 실력을 가름하기도 하고 내가 갖고 있는 실력을 과시하게 되는데 이때 허리를 많이 이용하는 특성상 드라이브 자세가 매우 중요했다. 한번씩 돌려 칠 때마다 엔돌핀이 솟구쳤다. 그 파워가 넘칠 듯이 내 체력 속에서 뿜어져 나올 때 나는 꿈을 꾼다. 
  최고의 실력을 갖춘 사람처럼 마구 토해내는 내 몸 속의 최고의 기운. 아마도 속이 모두 빠져 나가서 다시 새 기운이 들어 오듯이 넘기로 넘치는 다른 기상에 달아 올랐다. 
  
  혼자서 기계와 칠 때와는 전혀 다른 느낌. 
  형용할 수 없는 탁구의 최고의 꽃같은 내게 분출되는 고도의 높은 체력적인 소모. 
  이제는 익숙하도록 단련된 이 자세가 더 높은 실력으로 거듭날 수 있다는 기상을 본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안양출장'에 관한 글을 삭제 당한 이후... (2) 文學 2020.05.03 9
공지 새해결심 文學 2019.01.03 70
공지 2018년 올 해 목표는? 文學 2018.03.29 176
공지 생활 체육으로 탁구를 치면서... (3) [3] 文學 2016.05.19 582
공지 책을 출간하는 방법 文學 2016.04.27 501
공지 '탁구를 치면서...'에 관한 탈고 방법 文學 2016.04.18 669
공지 3월 리그전 결과와 명단 (비밀글) [14] 文學 2016.03.25 1
1028 2020년 3월 8일 대전 B 탁구장에서... 文學 2020.03.09 12
1027 대전으로 탁구를 치러 가는 일요일 文學 2020.03.08 12
1026 운동과 코로나바이러스 file 文學 2020.03.02 26
1025 탁구를 치러 대전으로 나가면서... file 文學 2020.02.29 27
1024 바뀐 탁구장에서... 文學 2020.02.15 16
1023 한 주의 금요일 文學 2020.02.08 10
1022 새로운 탁구장 (2) [1] 文學 2020.02.01 12
1021 새로운 탁구장 文學 2020.01.22 11
1020 탁구를 치러 가는 탁구장 文學 2020.01.19 10
1019 운동을 하지 못하는 경우 임시방편 file 文學 2019.12.18 23
1018 정상 몸무게 文學 2019.12.16 12
1017 뒤 바뀐 생활 습관 文學 2020.02.09 17
1016 다시 토요일의 하루 文學 2020.02.09 17
1015 한 주의 금요일 文學 2020.02.08 14
1014 새로운 탁구장 (2) [1] 文學 2020.02.01 18
1013 새로운 탁구장 [1] 文學 2020.01.22 23
1012 탁구를 치러 가는 탁구장 [1] 文學 2020.01.19 13
1011 분수를 모르는 모자 지간 2020.1.06 [1] 文學 2002.01.02 18
1010 딸과 아들의 결혼을 앞 둔 부모의 심정 2020.01.05 文學 2002.01.02 19
1009 신년 계획 (2) 2020.01.04 文學 2002.01.02 19
1008 오늘은 금요일 대전으로 탁구를 치러 가는 날 文學 2020.01.03 30
1007 백 드라이브를 개발하라 文學 2019.12.17 39
1006 불신 文學 2019.12.14 10
1005 탁구장의 건립 문제 文學 2019.11.17 39
1004 기대와 실망감 文學 2019.11.08 24
1003 탁구에 대한 나름대로의 방식을 변경한다. 文學 2019.11.02 36
1002 3일 동안 연속해서 탁구를 치러 갔고... 文學 2019.10.30 28
1001 청성의 윗밭에서...(11) 文學 2019.10.28 34
1000 건강에 대한 편애 file 文學 2019.10.15 44
999 탁구의 기본기 (3) 2019.10.14 08:21 file 文學 2019.10.15 42
998 탁구 기본기 (2) 文學 2019.10.13 34
997 탁구의 기본기 文學 2019.10.13 28
996 탁구 연습 文學 2019.09.30 37
995 심기일전 文學 2019.09.23 25
994 내게도 신의 느낌이 펼쳐 지다니... 2019.09.22 22:01 文學 2019.09.23 20
993 왜, 똑같은 사람들이 아닐까? 2019.09.21 15:04 文學 2019.09.23 26
992 들깨 탈곡한 뒤 대전으로 탁구를 치러 갔다. 文學 2019.09.21 19
991 추석이 실감이 난다. (3) 文學 2019.09.12 14
990 3일 연속 탁구장에 가게 되었다. 文學 2019.09.09 31
989 금요일은 대전으로 탁구를 치러 간다. 文學 2019.09.07 50
988 일요일 저녁 장례식장을 갔다 나온 뒤에 탁구장을 향한다. 文學 2019.09.02 40
987 오, 꿈인가요! 文學 2019.08.11 26
» 금요일 저녁 대전의 탁구장에서… (2) 文學 2019.08.10 42
985 금요일 저녁 대전의 탁구장에서... 文學 2019.08.10 31
984 어제 일요일 하루 文學 2019.08.05 24
983 탁구를 치는 중에... 文學 2019.07.23 27
982 한 주의 월요일 2019. 7. 22 文學 2019.07.22 20
981 대구 출장과 탁구장과의 연관 文學 2019.07.06 56
980 2019년 2급 생활스포츠지도사 필기 시험 file 文學 2019.06.19 174
979 생활스포츠지도사 필기 [5] 文學 2019.06.18 65
한 권의 책을 발행할 수 있기 위해서 3개월의 시간과 노력이 필요합니다. 물론 책을 발행하기 위해서는 비용이 들지만 그것을 떠나서 시간이 금과같은 현실에 벗어나기 힘들어 지금도 고민 중입니다. 모든 일을 내려 놓고 3개월을 책을 출간하면 과연 무엇이 이득인가! 하고 말이죠. 하지만 메아리처럼 계속하여 내 가슴을 울려 옵니다. 전혀 무의지만은 않다고 말이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