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디지털 인쇄로 책을...

     ---리룩스서버컴퓨터 백업

  공개 자료실 

 文學위의 文學 출판사입니다. PDF로 전환하여 복사기로 책을 만듭니다. 자세한 내용은, '디지털 인쇄'에서 확인해 보세요!

어머니의 초상(肖像)

sample_23.JPG 초상(肖像)[명사] 1. 사진, 그림 따위에 나타낸 사람의 얼굴이나 모습. 2. 비춰지거나 생각되는 모습.

좋지 않은 관계에서

2019.07.03 08:42

文學 조회 수:17

Untitled_116751.JPG




 아직 하늘이 흐려있는 상태. 먼 앞산의 벽풍처럼 드리워진 산자락은 흰 하늘에 형태를 풀어 놓고 잠겨 버린 듯 묻어나지 않습니다. 내가 꿈꾸는 이상은 멀고 규칙과 행동은 육체에서 일어나는 행동의 법칙에 조종되어야만 하건만 돈과 비용이 만만치가 않아서 포기가 되고 맙니다. 그렇듯이 내 행동의 모든 것은 제약을 받고 이루고저하는 꿈은 멀어진 상태. 점점 더 세월은 흐르고 문득 풀리지 않는 수수께끼는 아직도 해답을 주지 않네요. 내 모든 건 움직임에 근거하고 그것이 돈으로 보상 받아야만 하지만 그렇지 못한 불경기로 인하여 벌이도 되지 않는 농사일을 할 수 밖에 없었습니다. 시간이 그토록 다른 용도로 바뀔 수 있다는 게 이처럼 모든 걸 변화 시켰지만, 안타깝게도 현실은 그렇지 않습니다. 불경기로 인하여 본업이 기계제작에 영향이 불어와서 수입이 줄고 기계 주문이 전무한 상태에서 동분서주하게 됩니다. 하지만 여전히 그 여파로 물질적인 보상이 뒤따르지 못한 허실로 인한 소용없는 일거리가 늘어서 실제적인 물질적 보상과는 거리가 먼 탓에 은행빛을 갚을 여력을 상실합니다. 불경기의 어두운 그림자가 짙게 드리워지고 말았으니...




1. 도움을 받을 수 없다는 건 모친이 작고한 작년 7월 이후부터였다. 그것이 마음적이건 정확한 내막에 대한 여러가지 상황을 돌이켜 보면 뇌경색으로 쓰러지기 전의 정상적인 모습에서 기인하는 인간다운 모습에서 비롯되는 아름다운 모든 빛이 이제는 추억으로 남았다.


 아버지와 어머니를 놓고 볼 때, 영향을 받은 건 어머니였다. 내가 4형제 중에 장남으로 태어났다는 사실로 인하여 부담스러웠던 점은 가난을 어떻게 해서든지 벗어나는 길이었고 옆에서 지켜보던 고생스러운 모친의 모습은 너무도 안쓰러웠는데 오히려 세 명의 남동생들에게 뒤바라지를 하기 위해서라도 학업을 포기하지 않을 수 없다는 사실을 고등학교 진학하면서 깨달았다.

  공부에는 뜻이 없었다.


-어머니의 초상에 인용할 내용으로 수정 작업 要 -


  2. 어제 오후 3시 30분에는 대전에 있는 D.S 라는 곳에 출장을 나갔다. 대로변 옆에 있는 가게였다. 그런데 이곳에서 불과 500여미터 떨어진 또 다른 D.J 라는 가게를 몇 개월 전에 기계 수리르 했지만 아직도 부품 값을 못 받고 있었다. 

  10년 전에도 다른 사람이 운영하던 D.J 라는 가게를 J 라는 사람이 불과 3년 전에 인수를 하였다고 하는데 외상 값이 깔려 있었지만 찾아 가서 닫힌 가게 문으로 인하여 받을 수 없었는데 다시 기계 고자으로 두 번이나 같은 상화을 겪고 나자, 그야말로 최악의 상황이었다.

  이처럼 이런 영세한 사업장에서 기계가 한 대 사용하게 되었지만 그 기계의 고장은 수리비를 받지 못하는 경우가 비일비재했다. 그러다보니 이런 신용이 좋지 않은 거래처는 끊어버리는 게 정석이었다. 하지만 인간의 마음이 어찌 그러기만 하겠는가!

  공교롭게도 계속 얽기고 설킬 수 밖에 없는 상황이 닥친 것이다.


3. 그녀의 아들.

  28. 큰 아들의 결혼 중에...


  첫 번째 아들의 탄생에 대한 견해.

  이 영혼으로 떠 돌다가 첫 번째 정자의 수정은 결정적으로 탄생을 위한 준비였다. 수많은 정자가 정액속에서 탈출을 시도하였는데 남자의 체질은 술에 만취한 상태였다. 그 남자는 의식도 없었고 술에 만취한 상태에서 신방에 들었으며 그것이 동물처럼 충동에 의한 성교와 같았다. 아무런 절재도 없이 그저 SEX 의 정액분출의 충동. 남자의 몸에서는 에르날린이 모든 걸 지배하는 순간 그것은 질 속에서 재빨리 몇 번의 반복적인 움직임도 거치지 않고 절재되지 못한 청년의 몸에서 분출하듯이 뿜어져 나왔는데 마치 몽정에 젖어서 첫 번째 사정을 할 때의 강력한 자위행위와 다르지 않았던 것이다.

  그처럼 아무런 제어력도 없었다. 술에 만취한 남성이 처녀의 몸 위에 은근한 느낌으로 몸에서 옷을 벗기었는데 아무런 제재도 하지 않고 기다리는 여성의 행동에서 발산하는 두 사람의 존재감이 방안에서 분위기를 묘하게 자극했다.


  그가 그 순간이 되자 온몸의 긴장이 풀리면서 최고조로 달한 절정에서 그야말로 긴장이 풀리면서 온몸을 여자의 몸 위에서 떨면서 최고조에 달했을 순간.

  정액에서 쏱아져 나오는 흰 액체속에 수억마리의 정자가 여자의 질 속에서 폭발하는 것처럼 튀어 나왔다. 그리고 난자가 있는 통로를 따라 맹렬한 기세로 꼬리를 흔들면서 질주하였다.


  시작하면서 재빨리 출발을 난핵을 향해 출발을 시작하였는데 이때의 환경에 의하면 출발 선상에서 질 속에 산성화된 상태였고 남자의 정액은 알콜로 인하여 알카리 상태로 인하여 환겨잉 돌변하자, 남자의 정액이 갑자기 활기를 띄면서 왕성하게 정자의 꼬리를 흔들어 대는 활발한 반응을 일으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