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디지털 인쇄로 책을...

     ---리룩스서버컴퓨터 백업

  공개 자료실 

 文學위의 文學 출판사입니다. PDF로 전환하여 복사기로 책을 만듭니다. 자세한 내용은, '디지털 인쇄'에서 확인해 보세요!

새로운 리눅스 서버... 일기 (日記)

하지만 기계 제작 일이 계속 주문이 들어와서 밀려 있는 상황. 조금 더 야간 잔업을 진중하게 집중하지 않으면 안 될 정도. 그렇지만 겨울철이다보니 너무 추워서 또한 야간 작업이 힘들었지만 이제 봄부터는 더 집중할 필요가 있었다. 계속된 기계 주문을 해결할 수 있는 유일한 해결책을 더 많은 시간을 기계작업시간으로 충당하여야만 한다는 점이었다.

일요일 출근

2018.09.10 08:10

文學 조회 수:10

어제 9월 10일 일요일이었지만 공장에 출근하여 낮잠만 잤습니다. 아내는 대전으로 친구 예식장에 간다고 빠졌고 혼자서 출근을 했는데 오전 10시쯤 시작하여 점심 때 3층 사무실에 올라가서 거나하게 식사를 하고 오수(낮잠)을 잤습니다만 일어나서 시계를 보니 4시가 넘었습니다. 전 날은 (토요일) 손없는 날이라고 묘지 이장을 하여 허리가 아팠고 몸이 무겁다는 점과 저녁에 탁구를 치러 갔다 와서 그런지 피곤이 상첩하여 피곤이 가중된 상태. 그야말로 비몽사몽 간에 시간 가는 줄 몰랐습니다. 하지만 부랴부랴 일어나서 식탁에 앉아 음식을 준비해서 먹고 있자니 아내가 돌아 왔고 5시가 되어 아예 저녁까지 먹고 탁구를 치러 갔습니다. 


1. 모르는 사람 두 사람.

  A 라는 부부지간 두 사람이 탁구장에 나와 있는 사람 전부였다. 그러다보니 짝이 없어서 한 쪽 구석에 놓여 있는 연습실로 들어가(그물망으로 칸막이가 쳐져 있슴) 탁구 기계와 받아치는 연습을 하다가 B 라는 사람이 나타나서 그와 함께 탁구를 치게 되었고 옆에 A 씨 부부와 복식으로 경기를 하게 된다.


2. 일요일에 공장에 출근을 하였지만 작업이 되지 않았다. 점심 식사를 한 뒤에는 낮잠만 잤으니까.

  피곤이 상첩한 상태로 허리가 계속 아팠는데 그건 하루 전에 묘자리를 이장하느라고 구덩이를 삽으로 파내었기 때문이었다. 처음에는 허리 아픈 줄도 모르고 땅을 파내려 갔었다. 함께 간 S는 힘을 쓰지 못하는 당뇨병자. 조금 삽질을 하더니 쉬기를 반복하고 땅을 한길 넘게 퍼올리는 건 내가 오히려 더 많이 했다. 쉬지 않고 발로 발밑을 삽으로 밀어 넣고 삽에 가득히 흙을 퍼서 사람 높이로 던져 버려야만 하는 무게가 삽에 실린 체 허리에 무리가 간 모양이다.

  "욱!"

 한 시간 가량 작업을 했을까?

  삽에 가득 담긴 흙을 머리 높이까지 들어 올린 뒤에 밖으로 던져 버리려고 힘을 주는 순간 허리에 강한 통증을 느끼게 되었다. 그렇지만 그 고통을 견디고 다시 삽질을 하지만 불편함이 가중된다.


3. 그렇게 시작된 허리 통증은 이틀이 지난 오늘까지도 계속되었다.

 어제도 허리 아픈 것을 참으면서 출근을 했지만 오후부터는 낮잠을 잤으므로 피로 가시련만 그렇지 않고 지속해와서 불편하였다. 한 번 삐끗한 허리는 아무래도 며칠 계속하여 짖누르리라!

  어제 아내가 함게 출근을 하였다면 1시간 정도가 지난 뒤에 낮잠을 깨울 수 있었지만 그렇지 않았으므로 무려 3시간 이상을 낮잠을 자야만 했던 걸 후회하지 않을 수 없었다. 하루 종일 출근을 하여 전혀 일의 진전을 보지 못하였으니까.

  경산으로 납품할 NC 기계의 작업이 미진하여 보충을 할 필요가 있었지만 그렇게 하지 못했다는 절망감이 밀려 왔다. 그렇지만 피곤한 몸 상태가 그나마 휴식을 취할 수 있었다고 애써 위안을 삼았다.

  다시 저녁 식사 후에는 탁구장에 간다. 그나마 토요일과 일요일 저녁에 탁구장에 감으로서 평상시에 가지 못하는 걸 보충하려고 하는 심리적인 작용.


  이렇게 운동을 하려는 노력이 얼마나 중요한가! 에 대한 건 그만큼 건강에 조건으로 이어진다. 신체적인 건강 상태가 좋아 졌음을 깨닫게 되는 건 평상시에 그나마 사물을 바라보는 현장에서의 불편함을 야기하지 않고 있었으니까. 

  9젼 전만해도 내 몸을 병으로 만성적인 피로와 위험 신호를 계속 내 보내던 증상들이 어느 정도 사라졌다고 느끼게 되었다. 

  이런 평상시의 느낌과 건강 상태를 느낀다는 점, 좋지 않은 불안감이 사라졌다는 점, 그것은 우선 고혈압으로 인하여 몸이 만성피로감으로 위험 신호를 계속 내보낼 때의 불안감을 느끼지 않아도 된다는 사실만으로 증명할 수도 있었다. 그만큼 내 몸에 일어나는 반응에 예민해져서 곧 그 위험 신호에 대하여 너무 민감해져 버렸다고 할까?

  어쩌면 9년 전에 일어났던 심한 어지럼증으로 봄 가을에 두 번씩이나 졸도한 사건 이후 극심한 위험 상태를 늘 염두에 두워 왔었다고 할 수 있었다.

  '너무 예민한 반응은 아닐까?'

  '나이가 들면서 일어나는 현상을 너무 과민반응으로 바라보고는 있지 않을까?'


  이렇듯이 시시각각으로 일어나는 몸의 증상에 대하여 무척 예민해저서 조금이라도 이상한 경우에는 다른 조치를 취하였는데 그것이 운동이었다. 몸을 정상으로 돌려 놓기 위해서 그만큼 건강을 생각하게 하였고 계속하여 운동을 하지 않을 수 없게 만들었던 것이다.

  토요일과 일요일 만큼은 탁구장에 가자는 결심도 그렇게 해서 생긴 것이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2018년 올 해 목표는? 文學 2018.03.29 182 0
공지 입출금 내역과 할 일. 文學 2016.12.07 0 0
공지 글 쓰는 방법을 다르게 한다. 文學 2015.06.02 1173 0
공지 올 해 계획 文學 2015.01.25 1222 0
공지 새로운 방식 文學 2014.01.14 9729 0
공지 책 출간에 대한 계획 文學 2013.04.19 26535 0
공지 서울 출장 (134) [1] 文學 2013.01.23 24975 0
공지 생각 모음 (140) [1] 文學 2013.01.15 27401 0
2704 2013년의 계획 [1] 文學 2013.01.07 23119 0
2703 옆 집의 화물차 차 바닥에 철판을 용접하여 붙였다. file 文學 2011.04.10 15948 0
2702 고주파 열처리 file 文學 2009.10.24 9120 0
2701 공장에서 지관자동 NC 절단 기계를 제작하며.. (2) file 文學 2009.07.04 8338 0
2700 공장에서 지관자동 NC 절단 기계를 제작하며.. file 文學 2009.07.04 8163 0
2699 기계톱 PLC 교체 file 文學 2010.09.05 8154 0
2698 결혼 청첩장 file 文學 2009.10.25 7933 0
2697 경산 역 직원 여러분, 감사합니다! (코레일 홈페이지 친절난에 올린 글)과 회신내용 file 文學 위의 文學 2009.07.08 7881 0
2696 덤프트럭으로 정전을 야기한 피해보상에 대하여...(한국전력신문고에 올린글) file 文學 위의 文學 2009.07.09 7845 0
2695 하수도 관로사업 야적장 file 文學 위의 文學 2009.07.09 7836 0
2694 집에 있는 양수기 수리 file 文學 2009.07.24 7701 0
2693 홈텍스에서 부가세를 납부하다.(3) file 文學 위의 文學 2009.07.10 7652 0
2692 삼성화재 민원접수 창구에 올린 글 file 文學 2009.07.10 7608 0
2691 고주파 열처리 (2) file 文學 2010.01.28 7441 0
2690 경산 역 직원 여러분, 감사합니다! (코레일 홈페이지 친절난에 올린 글)과 회신내용 file 文學 위의 文學 2009.07.08 7428 0
2689 천막 기계 A/S 를 나가면서... file 文學 2009.07.17 7422 0
2688 집중 호우로 누수가 된 공장에서... file 文學 2009.07.15 7295 0
2687 노래방 기기를 구입하다.. file 文學 2010.04.14 7149 0
2686 이것은 매킨토시 컴퓨터 쿽(QuarkXpress) 프로그램으로 만든 겉표지 입니다. file 文學 2010.01.10 7098 0
2685 ALLCNC에서... 네이버 카페 file 文學 2010.01.08 6959 0
2684 집중 호우로 누수가 된 공장에서... file 文學 2009.07.15 6940 0
2683 천막 기계 A/S 를 나가면서... (2) file 文學 2009.07.17 6863 0
2682 mail을 번역한 내용 文學 2011.10.28 6734 0
2681 천막 기계 A/S 를 나가면서... (2) file 文學 2009.07.17 6667 0
2680 어제는 밤 11시까지 작업을 하다. file 文學 2009.07.19 6663 0
2679 미쓰시비 홈페이지에 올린 글 [1] file 文學 2009.12.01 6660 0
2678 나이가 들면서 아침에 일찍 잠에서 깨는 이유 (?) file 文學 2011.03.09 6639 0
2677 S가 포크레인(굴삭기)를 절벽 아래로 떨어트렸는데.... 文學 2011.04.06 6638 0
2676 천막 기계 A/S 를 나가면서... file 文學 2009.07.17 6637 0
2675 피해보상에 대하여...(2) file 文學 2009.07.14 6634 0
2674 중고 목재 전선 드럼 쌓아 놓는 옆 집의 이전 文學 2010.12.11 6623 0
2673 연속적으로 출장을 나가면 누가 일하는가! file 文學 2010.02.21 6609 0
2672 하수도 관로사업 야적장 file 文學 위의 文學 2009.07.09 6600 0
2671 2010 년 2월 15일~19일 file 文學 2010.02.20 6565 0
2670 씀씀이를 줄여야만 한다. 文學 2010.12.16 6444 0
2669 중고 오디오를 옥션에서 구입하다. (2) file 文學 2010.05.09 6436 0
2668 어젯밤 12시까지 페인트 칠을 했다. 文學 2009.07.26 6396 0
2667 5촌 당숙의 죽음 file 文學 2010.04.29 6350 0
2666 천막 기계 A/S 를 나가면서... (4) 文學 2009.07.27 6284 0
2665 부산 출장 (110) 제단기를 구입하다. file 文學 2009.07.22 6283 0
2664 어제는 부산의 J.I 에서 보내온 부속품을 수리했다. 文學 2011.01.22 6272 0
2663 천막 기계 A/S 를 나가면서... (3) file 文學 2009.07.19 6261 0
2662 KT 광통신이 끊겼다. file 文學 2009.07.14 6242 0
2661 낮에 용접을 해서 눈이 아프다. 文學 2011.03.20 6240 0
2660 기계 제작 날짜가 자꾸만 연기할 수 밖에 없는 진정한 이유 文學 2010.04.10 6232 0
2659 기계에 페인트 칠을 하면서...r file 文學 2010.10.19 6224 0
내가 글을 쓰고 이곳에 옮겨 적는 것은 자료를 보관하기 위해서였다. 이것이 책으로 만들어지기 위해서는 앞으로 많은 시간과 숙성을 거쳐야만 하는 데 그 진가가 발휘되기 위해서 필요한 자료로 첨부될 내용이라고 할까? 그렇다면 이 모든 내용이 언제 어느 때 충분한 소재로서 활용될 수 있을까? 그것은 문학적인 고취하 충분히 무르익어야만 가능할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