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디지털 인쇄로 책을...

     ---리룩스서버컴퓨터 백업

  공개 자료실 

 文學위의 文學 출판사입니다. PDF로 전환하여 복사기로 책을 만듭니다. 자세한 내용은, '디지털 인쇄'에서 확인해 보세요!

새로운 리눅스 서버... 일기 (日記)

하지만 기계 제작 일이 계속 주문이 들어와서 밀려 있는 상황. 조금 더 야간 잔업을 진중하게 집중하지 않으면 안 될 정도. 그렇지만 겨울철이다보니 너무 추워서 또한 야간 작업이 힘들었지만 이제 봄부터는 더 집중할 필요가 있었다. 계속된 기계 주문을 해결할 수 있는 유일한 해결책을 더 많은 시간을 기계작업시간으로 충당하여야만 한다는 점이었다.

부산 출장 2018-06-29

2018.06.30 08:23

文學 조회 수:32

  내일은 부산으로 출장을 나갑니다. 그래서 인터넷으로 열차표를 발권했습니다. <옥천-물금>으로 가는 무궁화호 열차 시간은 <05:18-08:15> 입니다. 기계가 고장이 났는데 NC 기계의 터치판넬에서 입력이 불가능하다는 게 주된 이유였습니다. 내일은 차량을 갖고 가지 않고 열차를 타고 가므로 <동호회 탁구> 내용을 수정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이런 기회를 자주 갖고 싶지만 늘 시간에 쪼들려 지내다보니 그렇게 하지 못했던 게 사실입니다.


Untitled-1195.jpg

 

1. 물금역에서 기다리고 있던 그곳의 J.O 라는 공장의 사장.

  "안녕하세요!

  "어서와요!"

  이미 도착 시간을 알렸었고 사전에 전화 통화를 했었으므로 역 앞에서 기다리고 있는 사장과 함께 <에쿠스> 승용차에 탑승하였다. 그렇지만 자기들이 필요에 의하여 기계 A/S를 불렀지만 출근 때에 맞춰서 도착한 나를 자기의 공장에 데리고 가는 것만 해당한다. 돌아 올때는 차를 갖고 가지 않았으므로 버스를 타고 구포역까지 가야만 하는 것인데, 물금역은 아직 대중 교통편이 불편하고 기차가 도착하지 않는 경우에는 무척 많은 시간을 기다려야만 했으므로 가지 않았다.

  하루가 출장으로 모두 의미없이 보내게 되는 것이 무척 힘든 느낌이 든다. 아내는 일을 할 수 없어서 하루를 쉬게 되고 그러므로 공장에서는 일을 하지 못하였다.

  또한, 거래처에 도착하자, 기계가 고장이라고 한 내용이 전혀 달ㅏ랐다.

  정상적으로 작동하고 있었던 것이다.

  "그냥 가야겠습니다."

  의심나는 부분이 없는 건 아니었다. 하지만 이미 기계의 상태로 봐서는 작동이 원활했고 문제가 되는 부분이 없어 보였다. 공장장과 전화를 했던 부분은 해소된 것 같았다.

  "터치판넬과 PLC 연결하는 코드에서 빠졌던가 쥐가 들어가 쏠아 버리면 그런 수가 있으니 잘 살펴 보세요!"

  내가 그렇게 설명을 해 줘도 공장장은 여벌이었다. 내용을 알지 못하고 엉뚱한 부분만 만졌던 것이다.

  그러므로 다음날 도착한 상황. 이제는 문제점이 해소된 것이고 고장이 풀렸는데 그것이 어떤 이유에서건 전혀 하자가 없이 정상으로 돌와왔던 것이다. 그것을 사장과 관계자에게 설명하고 되돌아 왔는데 출장비조차 다음에 받기로 하고 나와 버린 것이다.


2. 두 번째는 전주의 D.Lim  이라는 거래처에 기계를 싣러 가게 된 것이다.

  "내일과 모래 고쳐 줄테니까 오늘 기계를 실어 갑니다."

  "몇 시쯤 도착할 수 있어요?"

  "여덟 시 반..."

  "그렇게 하죠!"

  그렇지만 그곳에 도착한 시간은 그보다 한 시간이 지난 9시 10분이었다.

  내용인 즉, 기계가 고장이 나서 사용할 수 없었으므로 수리를 부탁한 것인데 기간은 자신들의 작업을 하지 않는 주말과 휴일까지로 정해져 있었다.


3. 무의미한 하루였다.

  부산이건, 전주건 출장을 나가서 모두 돈을 받아 오지 못하는 관계로 공친 것이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새해결심 文學 2019.01.03 35 0
공지 2019년 1월 1일 文學 2019.01.02 32 0
공지 입출금 내역과 할 일. 文學 2016.12.07 0 0
공지 글 쓰는 방법을 다르게 한다. 文學 2015.06.02 1221 0
공지 새로운 방식 文學 2014.01.14 9773 0
공지 책 출간에 대한 계획 文學 2013.04.19 26583 0
공지 서울 출장 (134) [1] 文學 2013.01.23 25023 0
공지 생각 모음 (140) [1] 文學 2013.01.15 27499 0
2909 새벽 3시에 일어나서... 文學 2019.04.18 3 0
2908 기계 수리를 하면서... file 文學 2019.04.17 7 0
2907 대전과 옥천간의 폐고속도로 file 文學 2019.04.16 11 0
2906 불경기에 대한 견해 file 文學 2019.04.15 12 0
2905 자유 (5) file 文學 2019.04.14 14 0
2904 현실과 이상 文學 2019.04.13 3 0
2903 자유 (4) 文學 2019.04.13 1 0
2902 자유 (3) file 文學 2019.04.12 12 0
2901 자유 (2) file 文學 2019.04.11 11 0
2900 자유. 文學 2019.04.10 8 0
2899 변화. 文學 2019.04.09 10 0
2898 농사 일도 시간이 나야만 할 수 있다. (2) 文學 2019.04.09 4 0
2897 어머니의 초상에 대하여... (3) 文學 2019.04.09 2 0
2896 농사 일도 시간이 나야만 할 수 있다. 文學 2019.04.08 3 0
2895 감자를 심으러 산밭으로 갈까요. (4) file 文學 2019.04.07 17 0
2894 감자를 심으러 산밭으로 갈까요. (3) file 文學 2019.04.06 12 0
2893 감자를 심으러 산밭으로 갈까요. (2) file 文學 2019.04.06 11 0
2892 감자를 심으러 산밭으로 갈까요. 文學 2019.04.05 6 0
2891 김포 출장 (102) file 文學 2019.04.05 11 0
2890 김포 출장 (110) file 文學 2019.04.03 9 0
2889 관념의 차이 文學 2019.04.03 10 0
2888 돈 줄을 막고부터... (2) 文學 2019.04.02 5 0
2887 돈 줄을 막고부터... 文學 2019.04.01 6 0
2886 수 닭 file 文學 2019.03.31 18 0
2885 출장 중에... (2) [1] 文學 2019.03.29 4 0
2884 출장 중에... [1] 文學 2019.03.29 5 0
2883 불면증 文學 2019.03.27 5 0
2882 꿈의 탁구장 文學 2019.03.26 6 0
2881 창고 건물에 탁구장의 설치 문제 文學 2019.03.26 3 0
2880 오늘 밤 9시 45분 중고 기계 수리를 끝냈다. 文學 2019.03.25 4 0
2879 홈페이지의 백업 文學 2019.03.25 1 0
2878 동호회 탁구 (122) 종결 편 file 文學 2019.03.25 32 0
2877 <어머니의 초상> 편집 작업 文學 2019.03.25 3 0
2876 삶에 대한 변화를 모색할 때... [1] 文學 2019.03.24 2 0
2875 동호회 탁구 (121) 대전에 있는 탁구장은 동호인들에게 명예를 건다. 文學 2019.03.23 3 0
2874 불면증 (2) 文學 2019.03.22 4 0
2873 불면증 文學 2019.03.21 3 0
2872 동호회 탁구 (120) 文學 2019.03.21 7 0
2871 창고 건물 이전 등록을 끝냈다. (2) 文學 2019.03.20 7 0
2870 창고 건물 이전 등록을 끝냈다. 文學 2019.03.19 7 0
2869 노안을 피할 수 없다면... 文學 2019.03.19 6 0
2868 혈압 측정 (2) file 文學 2019.03.18 31 0
2867 앞으로 <어머니의 초상>을 완성하기 위해서는 많은 노력이 필요했다. 文學 2019.03.17 6 0
2866 시기와 방법 [1] 文學 2019.03.17 4 0
2865 골목의 끝에서... (2) 文學 2019.03.16 5 0
2864 골목의 끝에서... 文學 2019.03.16 5 0
2863 높은 혈압이 있는 날 文學 2019.03.15 4 0
2862 은행 대출을 받는 날 [1] 文學 2019.03.14 7 0
2861 돈을 버는 사업이 가장 우선한다. secret 文學 2019.03.13 0 0
2860 동호회 탁구 (115) 文學 2019.03.13 6 0
내가 글을 쓰고 이곳에 옮겨 적는 것은 자료를 보관하기 위해서였다. 이것이 책으로 만들어지기 위해서는 앞으로 많은 시간과 숙성을 거쳐야만 하는 데 그 진가가 발휘되기 위해서 필요한 자료로 첨부될 내용이라고 할까? 그렇다면 이 모든 내용이 언제 어느 때 충분한 소재로서 활용될 수 있을까? 그것은 문학적인 고취하 충분히 무르익어야만 가능할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