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디지털 인쇄로 책을...

     ---리룩스서버컴퓨터 백업

  공개 자료실 

 文學위의 文學 출판사입니다. PDF로 전환하여 복사기로 책을 만듭니다. 자세한 내용은, '디지털 인쇄'에서 확인해 보세요!

생활체육으로 탁구를 치면서...

탁구를 치는 생활체육인들에게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또한 인간적인 바램이라면 아무리 탁구를 잘 치는 사람이라고 해도 못 치는 사람에 대한 배려를 해서 함께 쳐 줄 수 있는 마음가짐을 갖추라는 점을 강조하고 싶습니다. 탁구장에서 편견을 갖고 상대방을 바라보는 자세가 너무도 거리감을 갖고 온다는 사실. 그로인해서 마음이 너무도 괴롭게 상처를 받는 사람들을 위해서 이 책을 드립니다. 그것을 극복하기 위해서 어렵지만 인내하기를 권합니다. 언제가 나도 잘 칠 수 있다는 신념을 갖고 탁구를 치시기를 바라는 마음입니다.

탁구 레슨

2018.05.09 07:02

文學 조회 수:49

Untitled-1160.JPG


1. 탁구를 잘 치는 사람은 어딘가 모르게 자세에서부터 틀린 것같다.  

2. H를 알게 된 것은 아마 몇 달 전으로 거슬러 올라간다.

3. 왜, 이사람을 모르고 있었을까? 불현듯 그런 생각이 든다.


제(2018. 5. 8. 화), 한 사람이 탁구장에 왔었다. 탁구의 고수였고 그야말로 신기에 가까운 탁구 실력을 갖고 있었다. 그 사람을 내가 두 번 씩이나 전화를 하여 찾아 달라고 한 것은 또 다른 의미가 있다. 또한, 다른 한 편으로는 서로 간에 목적이 있어서고 그것을 조률하고 싶었다. 서로 필요에 의하여 원하는 것을 채워 줄 수 있다면 금상첨화라고 할 수 있었으니까. 그리고 그가 원하는 건 탁구실력을 발휘하여 레슨을 가르치는 일이었고 내가 제자가 되는 일이었다.  

  스승과 제자.

  사제지간.

  하지만 내가 배우려는 건 실제적으로 필요치 않다는  판단을 내렸고 그렅 사실을 동호회 클럽 벤드에 올렸더니 오히려 역효과가 났다.

  발끈한 것이다.

  그런데 그 이유를 도무지 모르겠다. 

  별 난 사람들. 클럽 동호회 사람들은 유난히 자존심들이 강했다. 앞서 말한 A씨 B씨 같은 사람은 탁구를 너무 잘 쳐서 그렇다고 치고, 동호회 사람들. C, D, E, F, G, H 같은 몇 사람은 오히려 더 이상한 태클을 건다.

  회원들간에 시기심을 조장한다는 데 그럴만큼 이유로 삼을 문제도 아니었다.

  레슨에 관계되는 사항을 밴드에 올려 놓았더니 한 명이 댓글을 달았고 점차 여섯 번째까지 늘어 난다. 그렇다. 그들 한 사람 한 사람을 분석해 보면 이상하게도 성격과 모든 게 확연히 짐작할 수 있을 정도가 된다. 그리고 내가 얼마나 사람을 믿고 그들을 위해 레슨까지 받게 하려고 했는지에 대한 잘못을 크게 깨달았다. 애초부터 그런 사람들이었는데 그나마 믿었던 게 크게 마음적으로 상처를 받지 않았을까? 싶었다. 그래서 이나마 계획 단계에서 레슨이 필요하지 않게 된 사실만으로 얼마나 다행스러운지 안도의 한 숨을 내 쉬었다.

  더 상황이 진행되었다면 클일날 뻔 하지 않았을까?

  이제는 조금은 내 자신을 쉬게 하고 싶었다. 그래서 마음을 돌릴 수 있었던 걸 크게 깨닫았다.

  '레슨비는 한 번에 10만원 씩 한 달에 3번 받게 하고 30만원을 버려가면서 받게 하겠다는 내 생각은 이제 포기를 하자!'


  만약 레슨을 받게 하였을 경우.

  한 번씩 순서대로 찾아온 사람들에게 좋은 소리를 듣지 못할 것이다. 장소도 협소하고 지하실이라는 게 마음에 들지 않을 수도 있었다. 그 많은 사람들 (20명 이상)에게 한 마디씩 듣게 되고, 결국에는 뒤 늦게 깨닫는 것보다 계획 단계에서 포기하는 게 얼마나 다행스러운지... 

  안도의 한숨을 내 쉬었다. 

  그리고 이런 사람들에게 내가 무얼 기대하였던가! 하고 반성을 한다.

  아내에게조차 이런 상황을 설명하지 않고 계획했던 불안감도 이제는 떨쳐 버릴 수 있었다. 물론 나만 레슨을 받는다고 말해 놨었다. 아내는 비용을 따졌었고 나는 일반적인 경우인 한 달에 10만원이라고 말 해 뒀었다. 그런데 한 달에 3번까지 받게 될 경웅네는 30만원이 아닌가!

  은근히 이 생각으로 불안스러웠는데 오히려 이 계획은 모두 틀어져서 무엇보다 뛸 듯이 기뻤다.


  두 번째 A 씨에 관해서였다. 그 사람을 리그전에 참여 시키려고 두 번째 부탁을 했더니 안 한다고 했다. 그런데 클럽의 리그전 성적을 높이기 위해서는 그가 필요했다. 그렇지만 이번에 리그전에서는 그를 배제할 수 밖에 없는 상황. 가운데서 진퇴양난에 빠져 있었는데 마침 회원들간에 불화가 발생하였고 그것이 레슨 문제로 시작되면서 내가 밴드에 올리는 내용에 제한을 하라고 댓글을 다는 그에게 앞으로 밴드에 들어오는 걸 당분간 중단한다고 선언하여 상황을 모면하였다.


  이것은 A 씨를 리그전에 참여 시키지 않겠다는 것을 동시에 선언하는 것이었다. 그야말로 두 번째의 고민을 해결할 수 있는 절호의 기회를 그냥 둘 수 없었다. 은근히 이런 걸 조장항 것처럼 내가 지금까지 짊어진 부담에서부터 해방될 수 있는 방법으로 위기를 모면한 것이다.

  일거양득이었다. 그렇게 해서 그동안 부담스럽게 회장으로 갖고 있던 무거운 짐을 잠시나마 내려 놓겠다고 뜻을 밝힌 것이다. 속마음은 너희들끼리 잘 해 봐라고 선언한 것이지만 한편으로는 레슨비로 들어가는 돈과 회원들에게 무조건 쓰던 돈(일테면 한 회원에게 회비를 대납해주는 것 같은) 을 쓰지 않아도 된다는 사실을 그에 비례하여 무거운 짐을 내려 놓을 수 있다는 사실에, 은근히 쾌재를 부를 정도였다. 

  그리고 어젯밤(2018. 5. 10일 목)에는 아주 잘 잤다.

  이제는 오히려 그런 분위기가 자장가가 된다. 참으로 이상한 일이었다. 다툼과 분열과 고민에 점철되어 가면서도 잠을 잘 잘 수 있다는 사실이... 회장 자리를 맡고 처음에는 계속 불면증에 시달리던 것에 비하면 지금은 참으로 이상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2018년 올 해 목표는? 文學 2018.03.29 98
공지 생활 체육으로 탁구를 치면서... (3) [3] 文學 2016.05.19 441
공지 책을 출간하는 방법 文學 2016.04.27 388
공지 '탁구를 치면서...'에 관한 탈고 방법 文學 2016.04.18 554
공지 3월 리그전 결과와 명단 (비밀글) [14] 文學 2016.03.25 1
776 창고 건물을 임대 놓아야만 할 것같다. (4) [1] file 文學 2011.05.22 2390
775 탁구 라켓을 중고로 구입했다. file 文學 2016.02.15 601
774 '탁구를 치면서...'에 관한 탈고 방법 文學 2016.04.18 554
773 혼자 탁구 연습을 하면서... (2) file 文學 2016.07.13 532
772 포핸드롱 file 文學 2016.01.05 462
771 생활 체육으로 탁구를 치면서... (3) [3] 文學 2016.05.19 441
770 애니퐁 탁구 기계를 중고로 구입했다. [1] file 文學 2015.12.19 403
769 탁구 동호회 밴드 탈퇴에 대하여... [1] 文學 2016.03.28 399
768 책을 출간하는 방법 文學 2016.04.27 388
767 백핸드롱으로 탁구 연습을 하면서... 文學 2016.05.19 373
766 고장난 탁구로봇 [2] file 文學 2015.12.23 366
765 탁구를 치는 자세 文學 2016.03.24 360
764 탁구 레슨을 받아야 할까? ///2끝/// file 文學 2016.04.13 322
763 체육관 탁구(다목적)실에서... (35) [1] 文學 2016.05.15 318
762 옥천군 탁구 동호회 리그전 file 文學 2016.02.27 313
761 탁구 기계와 연습을 한다. 文學 2016.07.19 307
760 탁구를 치면서... (11) file 文學 2016.09.19 306
759 탁구 동호회에 탁구를 치러 가면서... 文學 2016.03.06 297
758 혼자 탁구 연습을 하면서... 文學 2016.07.12 294
757 탁구 레슨을 받지 않으려고 계획한다. 文學 2016.08.18 293
756 탁구의 세계 文學 2016.02.21 289
755 20. 백핸드롱으로 탁구를 치면서... 文學 2016.05.15 276
754 펜홀더의 쇼트, 커트, 퓨시, 드라이버의 조합 文學 2016.11.12 275
753 탁구를 치는 자세 교정의 필요성에 대하여... 文學 2016.02.24 268
752 탁구 동호회 밴드 탈퇴에 대하여... (2) [1] 文學 2016.03.28 267
751 2016년 1월 2일의 의미 [2] 文學 2016.01.03 260
750 탁구를 치는 게 두려워지기 시작한다. 文學 2016.02.24 257
749 탁구 동호회 순위에 대한 고찰 文學 2016.04.10 249
748 탁구를 치게 되면서 달라진 점은 무엇인가! 文學 2016.01.07 246
747 생활체육으로 탁구를 치게 되면서... [1] file 文學 2015.12.26 246
746 백핸드쇼트 file 文學 2016.05.12 243
745 불에 데인 상처 文學 2016.08.25 241
744 탁구에 관한 실력 차이 文學 2016.05.19 239
743 승패의 득실 文學 2016.04.19 236
742 수정분 文學 2016.03.29 235
741 체육관 탁구를 치는 날 文學 2016.03.24 232
740 어제 탁구를 치러 갔다 오면서....///3/// file 文學 2016.04.15 222
739 체육관 다목적실 탁구실에서... (30) [1] file 文學 2016.04.09 219
738 오른 손이 너무 아프다. [1] 文學 2016.04.01 216
737 터널 증후군 文學 2016.01.09 216
736 탁구의 상대성 file 文學 2016.02.05 214
735 B 건물 세를 놓는 것 [1] 文學 2015.09.15 214
734 체육관 다목적실 탁구실에서... (6) 文學 2016.03.09 211
733 체육관 탁구(다목적)실에서... (53) file 文學 2016.07.30 210
732 내가 사용하고 있는 애니퐁 국산 탁구 기계 file 文學 2016.10.14 209
731 탁구 동호회 리그전이 있는 날 文學 2016.03.24 208
730 3월 리그전 다음 날 [2] 文學 2016.03.26 207
729 탁구 실력을 견주게 되는 기준 [1] 文學 2016.02.22 207
728 밴드에 올린 내용 file 文學 2016.06.06 206
727 체육관 탁구(다목적)실에서... (37) 文學 2016.06.01 205
한 권의 책을 발행할 수 있기 위해서 3개월의 시간과 노력이 필요합니다. 물론 책을 발행하기 위해서는 비용이 들지만 그것을 떠나서 시간이 금과같은 현실에 벗어나기 힘들어 지금도 고민 중입니다. 모든 일을 내려 놓고 3개월을 책을 출간하면 과연 무엇이 이득인가! 하고 말이죠. 하지만 메아리처럼 계속하여 내 가슴을 울려 옵니다. 전혀 무의지만은 않다고 말이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