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디지털 인쇄로 책을...

     ---리룩스서버컴퓨터 백업

  공개 자료실 

 文學위의 文學 출판사입니다. PDF로 전환하여 복사기로 책을 만듭니다. 자세한 내용은, '디지털 인쇄'에서 확인해 보세요!

생활체육으로 탁구를 치면서...

탁구를 치는 생활체육인들에게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또한 인간적인 바램이라면 아무리 탁구를 잘 치는 사람이라고 해도 못 치는 사람에 대한 배려를 해서 함께 쳐 줄 수 있는 마음가짐을 갖추라는 점을 강조하고 싶습니다. 탁구장에서 편견을 갖고 상대방을 바라보는 자세가 너무도 거리감을 갖고 온다는 사실. 그로인해서 마음이 너무도 괴롭게 상처를 받는 사람들을 위해서 이 책을 드립니다. 그것을 극복하기 위해서 어렵지만 인내하기를 권합니다. 언제가 나도 잘 칠 수 있다는 신념을 갖고 탁구를 치시기를 바라는 마음입니다.

1. 아들이 무엇일까?

  아들이 속을 썩이던 아들이었다. 이제 정신 좀 차렸는가! 미국 LA에서 헬스 경기를 하고 온 지 6일째다.

어제까지 5일 근무한 것이고 일당이 8만원 씩 40만원을 지급해야할 처지다. 아들에게 지출되어야만 하는 인건비와 내가 모아 놓아야만 하는 수입분과는 매우 깊은 유대관계를 갖고 있었다. 아들이 보름 정도 빠져서 일을 못한 상태였지만 그만큼 지출을 하지 않았으므로 통장에 저축분이 늘어 났었다. 보름 동안의 인건비는 120만원. 그만큼의 돈을 모았다.

  사실 아들이 하는 일에 비하여 높은 일당을 지급하는 게 부담스러웠다. 한 시간에 만 원씩이라는 시간제 근무.

  나와 아내가 합쳐서 받는 돈도 그만큼 되지 않는다. 단지 나와 아내는 각각 100만원 씩 별도의 수입이 있었다. 그것으로 그나마 조금씩이나마 부족한 수입을 메꾸는 편이라고 할까?

 

  아들을 어떻게 해서든지 끌어 들이는 것은 내가 이룩해 놓은 기계제작이라는 개인사업의 대를 잇게 하기 위해서였다. 그나마 내 건강이 탁구를 치러 동호회에 나가게 되면서 좋아 졌기 망정이지, 그렇지 않고 2000년도 들어서면서 극심하게 악화되어 더 이상 사업을 지속할 수 없을 정도로 피곤하고 집중력이 결여 되었던 시기가 계속되었다면 벌써 사업을 접어야만 했을 것이다. 그런 상황이 또 다시 오기 전에 아들에게 인수인계를 하는 게 당연히 중요하지 않은가!

  지금으로서는 그것이 대안이었다. 그냥 사업을 접던가! 다른 사람에게 골라서 인계하는 것도 신빙성이 없었다. 누군가 직원이 있었다면 그런 것도 가능할테지만 지금은 마땅한 대안이 없었다. 그나마 아들이 와서 일해주는 것이 감지덕지하다고 할까? 어쨌튼 지출되는 돈이 많은 건 사실이지만...

 

2. 어제는 탁구를 치러 탁구장에 갔었다.

  사람이 많아져서 탁구장에 발디딜 틈이 없으리라고 예상했지만 밤 8시가 되어 도착한 것은 가기 싫어서 조금 게으름을 피우다가 늦어진 것이다. 원래는 6시에 가려고 이웃에 사는 L.S.W 씨에게 전화를 미리 했었다. 그는 나보다 4 세가 더 많았다. 그리고 전에 잘 아는 S.J 씨와는 친구였다. 

  두 사람은 내게 새로운 탁구 친구였는데 S.J 라는 사람은 이제 탁구장에 나오지 않고 있었고 대신 정년 퇴직하였다는 L.S.W 가 그 바톤을 이어 받은 상황이었지만 어제는 다른 약속이 있어서 못 간다고 해서 혼자 가자니 선뜻 나서지지 않았었다. 

 

 3. 그녀를 본 순간 이상하게 흥분되는 것이었다.

  1년 전에 레슨을 받으며서 만났던 여성이었다. 나이는 40대가 쯤 되고 몸은 매우 가냘프고 호리호리 했다. 마치 열양실조에 걸린 사람처럼 얼굴도 살이 전혀 없었다. 가슴도 딱딱한 나무처럼 보이는 신체적인 조건에 맞게 전혀 윤곽이 없어 보였으므로 허약한 모습으로 뒤에 T 샤쓰의 테두리가 꺽여 들었는데 목 뒤에서 그 상태가 탁구를 치는 내내 계속 보이고 있었지만 나는 궂이 그것을 펴주지 않았다. 괜히 성흴ㅇ이라는 오해를 살까 두렸웠기 때문이다. 

 그녀와 일행으로 보이는 두 남여가 함께 탁구장에 와서 탁구를 치고 있다가 먼저 나를 발견한 남자가 내가 체육복을 탈의하고 운동화를 갈아 신고 있는데 까지 다가왔었다. 하지만 나는 미처 그 남자와 두 여성분들을 일행인 줄 모르고 있다가 7번 테이블에서 탁구를 쳤는데 그곳은 탁구장에서 가장 끝에 있었고 출입문 가까이에서 좁은 통로를 뒤와 옆에 두고 또한 폭이 좁아서 극히 제한적인 활동 범위를 갖고 탁구를 칠 수 밖에 없었다.

  "잠깐만요! 바꿔서 치죠…"

  그 남자는 이윽고 세 번 째 테이블로 뛰어가서 양쪽에서 서 있는 두 여성분에게 무어라고 말하였다. 그런데 그가 말하고 있는 여성분의 반대편에 서 있는 여성은 전에 본 여성분이 아닌가!

  나는 그녀에게 관심을 갖고 예전에 본 여성이 왜 있지? 하고 눈을 의심하였었다. 

  못보던 사람이 탁구장에 나타났을 때의 감흥이란 매우 특이했다. 마음 속에서 동요가 일 정도로.. 그동안 쭉 나타나지 않았으므로 무척 궁금해 하던 차였었다. 

   


수정할 내용이 있는 곳 : 어제 저녁에는 탁구장에 갔었습니다. 날씨가 궂은 날이 있으면 맑은 날이 오는 것처럼 탁구장에도 그 날의 상황에 따라서 희비가 엇갈립니다. '만나는 함께 탁구를 치는 사람이 어떠냐?' 가 관건이지만, 그 전에 몇 번 얼굴을 보았던 사람이 갑자기 나타나게 되면 이상하게 반갑게 됩니다. 작년 8월에 보았던 여성분이 갑자기 나타나서 탁구를 치고 있는 것이었는데 눈이 의심할 정도로 반가웠습니다. 그런데 마침, 탁구장에 들어서자 마자 두 번 정도 함께 치게 되었던 F 라는 남자분이 웃으면서 다가오고 있었고

  

 

ㅅ구규본렁 먄ㅅㄴ나 나/ㄱ뭄 규본러 에 느꼈던 불안감을 생각하면 지금도 꿈만 같다.

 

너무도 두려웠던 악한 뇌지짐반 ㄱ룰걸ㅓ머 러라고 볼 구 있였다.

  ㅅ하업댜남ㄴㄴㄴ현장에서 끌어 들이려고 하는 것은 그나마 가업을 물려 받게 하려는 의도가 그게 희망이 될 수 있다는 었 ㅣ꿀 수 있

받는 이 아 돈이 늘어나는 것과 내가 저축해서이룩 돈이 지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2018년 올 해 목표는? 文學 2018.03.29 35
공지 생활 체육으로 탁구를 치면서... (3) [3] 文學 2016.05.19 367
공지 책을 출간하는 방법 文學 2016.04.27 318
공지 '탁구를 치면서...'에 관한 탈고 방법 文學 2016.04.18 493
공지 3월 리그전 결과와 명단 (비밀글) [12] 文學 2016.03.25 1
725 창고 건물을 임대 놓아야만 할 것같다. (4) [1] file 文學 2011.05.22 2381
724 탁구 라켓을 중고로 구입했다. file 文學 2016.02.15 550
723 '탁구를 치면서...'에 관한 탈고 방법 文學 2016.04.18 493
722 혼자 탁구 연습을 하면서... (2) file 文學 2016.07.13 467
721 포핸드롱 file 文學 2016.01.05 446
720 탁구 동호회 밴드 탈퇴에 대하여... [1] 文學 2016.03.28 373
719 생활 체육으로 탁구를 치면서... (3) [3] 文學 2016.05.19 367
718 백핸드롱으로 탁구 연습을 하면서... 文學 2016.05.19 349
717 고장난 탁구로봇 [2] file 文學 2015.12.23 339
716 애니퐁 탁구 기계를 중고로 구입했다. [1] file 文學 2015.12.19 338
715 탁구를 치는 자세 文學 2016.03.24 334
714 책을 출간하는 방법 文學 2016.04.27 318
713 탁구 레슨을 받아야 할까? ///2끝/// file 文學 2016.04.13 308
712 체육관 탁구(다목적)실에서... (35) [1] 文學 2016.05.15 308
711 옥천군 탁구 동호회 리그전 file 文學 2016.02.27 303
710 탁구 동호회에 탁구를 치러 가면서... 文學 2016.03.06 288
709 탁구의 세계 文學 2016.02.21 282
708 탁구를 치면서... (11) file 文學 2016.09.19 274
707 탁구 기계와 연습을 한다. 文學 2016.07.19 273
706 혼자 탁구 연습을 하면서... 文學 2016.07.12 269
705 탁구 레슨을 받지 않으려고 계획한다. 文學 2016.08.18 268
704 20. 백핸드롱으로 탁구를 치면서... 文學 2016.05.15 258
703 탁구를 치는 자세 교정의 필요성에 대하여... 文學 2016.02.24 257
702 탁구 동호회 밴드 탈퇴에 대하여... (2) [1] 文學 2016.03.28 254
701 2016년 1월 2일의 의미 [2] 文學 2016.01.03 252
700 탁구를 치는 게 두려워지기 시작한다. 文學 2016.02.24 248
699 백핸드쇼트 file 文學 2016.05.12 238
698 탁구를 치게 되면서 달라진 점은 무엇인가! 文學 2016.01.07 237
697 생활체육으로 탁구를 치게 되면서... [1] file 文學 2015.12.26 235
696 펜홀더의 쇼트, 커트, 퓨시, 드라이버의 조합 文學 2016.11.12 234
695 탁구 동호회 순위에 대한 고찰 文學 2016.04.10 233
694 탁구에 관한 실력 차이 文學 2016.05.19 232
693 체육관 탁구를 치는 날 文學 2016.03.24 227
692 승패의 득실 文學 2016.04.19 225
691 수정분 文學 2016.03.29 224
690 불에 데인 상처 文學 2016.08.25 215
689 체육관 다목적실 탁구실에서... (30) [1] file 文學 2016.04.09 211
688 오른 손이 너무 아프다. [1] 文學 2016.04.01 206
687 B 건물 세를 놓는 것 [1] 文學 2015.09.15 203
686 어제 탁구를 치러 갔다 오면서....///3/// file 文學 2016.04.15 203
685 체육관 다목적실 탁구실에서... (6) 文學 2016.03.09 202
684 탁구의 상대성 file 文學 2016.02.05 201
683 터널 증후군 文學 2016.01.09 199
682 탁구 동호회 리그전이 있는 날 文學 2016.03.24 198
681 내가 사용하고 있는 애니퐁 국산 탁구 기계 file 文學 2016.10.14 197
680 밴드에 올린 내용 file 文學 2016.06.06 196
679 체육관 다목적실 탁구실에서... (32) [1] 文學 2016.04.30 195
678 체육관 탁구(다목적)실에서... (37) 文學 2016.06.01 195
677 3월 리그전 다음 날 [2] 文學 2016.03.26 194
676 탁구 실력을 견주게 되는 기준 [1] 文學 2016.02.22 193
한 권의 책을 발행할 수 있기 위해서 3개월의 시간과 노력이 필요합니다. 물론 책을 발행하기 위해서는 비용이 들지만 그것을 떠나서 시간이 금과같은 현실에 벗어나기 힘들어 지금도 고민 중입니다. 모든 일을 내려 놓고 3개월을 책을 출간하면 과연 무엇이 이득인가! 하고 말이죠. 하지만 메아리처럼 계속하여 내 가슴을 울려 옵니다. 전혀 무의지만은 않다고 말이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