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디지털 인쇄로 책을...

     ---리룩스서버컴퓨터 백업

  공개 자료실 

 文學위의 文學 출판사입니다. PDF로 전환하여 복사기로 책을 만듭니다. 자세한 내용은, '디지털 인쇄'에서 확인해 보세요!

군서 산밭

군서 산밭에 쏟는 정성은 가히 경이적이다. 불과 1년 만에 많은 발전이 이룩하게 되는데 그것은 인간과 자연과의 싸움처럼…….

경운기 고장 2017.05.28

2017.05.30 18:30

文學 조회 수:51

경운기 한 대가 시동이 걸리지않아서 폐기처분 하여야 할  것같았다. 너무 오래된 경운기의 압축력이떨어져서 레버로 끼우고 손으로 돌리는데 압축력이 약해서, "펑펑... 펑..." 하면서 시동ㅇ 걸리지 않고 "털컥!" 소리와 함께 손으로 돌리는 회전력도 탄력을 받지 못했다. 엔진 폭발이 일어날  수 없었으므로 번번히 실패를 하는 것이다.


 아들을 데려다가 시동 레버를 돌리게하였지만 그것도 실패하였으므로 이웃에 살고있는 농기계 센터를 운영하다가 그만 둔 사람에게 찾아가서 내용을 설명하고 자문을 구했다.

  "경운기가 또 있으면 마주보게하여 팔자로 형태로 부이 벨트를 걸고 동력을  전달해서 시동을 걸어 봐요!"

  그래서 다른 경운기를 가져다가 그렇게 해서 몇 차례 시동을 걸어볼 수 있었다.

  하지만 세워놓고 다시 시동을 걸지 못하는 사태는 어쩔 수 없었다.


  다시 수동으로 걸리지 않았으므로 아무래도 고장으로 취급해야만 할 듯... 경운기의 엔진에 폭박력이 떨어진 것으로 보우링을 하던가 다른 경운기로 교체를 하여야만 한다는 판단이  들었지만 문제는 비용이었다. 농사를 짓는다고 수입을 보장 받을 수 없는 상황에서 구태여 돈을 들여서 경운기를 다시 구입하던가 보우링을 하고 싶지않았던 것이다.


 한 대의 경운기로 추레라와 로우터리 작업을 하게 되면 관리가 힘들고 무척 번거로웠다. 연결핀을 빼내고 볼트를 다시 체결하여야만 한다. 그리고 끼워 맞추는 작업이 여간 힘든 게 아니었다. 


또한, 한 개가 고장이 나던가 넘어졌을 때, 다른 한 대로 끌어 당겨서 위기를 모면하곤 했었던 과거의 경우를 생각하면 두 대를 갖고 있는 게 유리한 입장이었던 것이다. 한 대는 로우터리 작업을 하고, 다른 한 대는 추레라를 연결하여 운반만 하는 용도를 포기하여야 하는 것일까? 

  다른 곳은 몰라도 군서 산밭은 추레라가 꼭 필요했다. 밭까지 운반해 갈 수 있는 유일한 수단이었으니까?  그리고 며칠 뒤에 앞 집의 <동양농기계>에서 25만원을 주고 보우링을 하게 된다. 한 군이라는 청성에서 일하는 젊은 기사가 싣고가서 작업을 했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