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디지털 인쇄로 책을...

     ---리룩스서버컴퓨터 백업

  공개 자료실 

 文學위의 文學 출판사입니다. PDF로 전환하여 복사기로 책을 만듭니다. 자세한 내용은, '디지털 인쇄'에서 확인해 보세요!

새로운 리눅스 서버... 일기 (日記)

하지만 기계 제작 일이 계속 주문이 들어와서 밀려 있는 상황. 조금 더 야간 잔업을 진중하게 집중하지 않으면 안 될 정도. 그렇지만 겨울철이다보니 너무 추워서 또한 야간 작업이 힘들었지만 이제 봄부터는 더 집중할 필요가 있었다. 계속된 기계 주문을 해결할 수 있는 유일한 해결책을 더 많은 시간을 기계작업시간으로 충당하여야만 한다는 점이었다.

samples31.JPG


1. 글을 쓰기 위한 자세와 환경

날씨가 춥지 않아서 유리한 점은 앉은뱅이 책상을 벗어나서 이상적인 모습으로 글을 쓰게 된 것이다.

이런 사실은 그만큼 글을 쓰는 요구를 그동안 웅쿠리고 비활동적이었던 수동적인 자세에서 보다 적극적으로 만들 수 있다는 착상(?))을 갖게 한다.

그래서 오늘은 아침 7시에 일어 나서 앉아서 노트북 컴퓨터로 글을 쓰던 자세를 바꾸기로 했다. 비록 몸에 두툼한 잠바를 걸치긴 했어도 일어선 체 책상 앞에서 글을 쓴다는 사실만으로도 매우 큰 의미를 갖게 되었다. 앞으로의 계획에 보다 의욕을 고취 시킬 수 있다는 점에서 중요한 전환점을 갖게 하였기 때문이다.

  보다 큰 의미를 두고 있는 건 그만큼 가능성을 엿볼 수 있어서였다. 작년에 전혀 진도를 나가지 않은 점이 얼마나 후회스러웠던가! 돌이켜 보면 그 절망적인 나약함에 대한 반발감이 지금은 한껏 고조시키게 된 결과를 낳았지만 올 해는 무슨 일이 있어도 <동호회 탁구>를 출간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리라!

 그건, 겨울동안 겨울잠을 자듯이 글쓰는 것을 중단했을 정도로 몸이 움추러 들었지만 지금은 책상으로 자리를 옮기게 되었으며 그로인해서 보다 활력이 넘칠 수 있다는 사실만으로도 매우 이례적이라고 할 수 있었다. 아무래도 기지개를 켜고 잠에서 깨어난 것을 감사드리는 기분 같아서...


samples33.JPG



2. 옥상 위헤서...

디지털 카메라의 사진을 정리하면서 먼저 눈이 왔을 때 옥상 위에서 찍은 사진을 올려 본다. 2층 옥상 위에는 눈이 와서 그나마 녹지 않은 눈으로 뒤덮여 버렸다. 간판으로 울러 쌓여 있는 옥상은 의외로 방수 페인트 칠이 되어 있었으므로 깔끔한 편이다. 그리고 이렇게 옥상 위에 올라오는 이유는 주변의 경치를 관찰하고 싶어서라고 할 수 있었다. 눈이 내린 전경. 아무래도 설익은 느낌을 주리라는 판단에서 그나마 사진이라도 남기고 싶었다. 한 겨울의 풍경이 어쩌면 특별한 건 눈이 내려서겠지만... 
 
 samples32.JPG
 

samples34.JPG


동북 방향. 연우라는 건설회사에서 짓고 있는 아파트가 첫 눈에 보인다. 계속 떵떵 거리면서 바위로 뒤덥인 바닥을 포크레인으로 찍어서 깨내던 소리가 요란하던 게 기억에 남는다. 다이너마이트로 터트리지 않고 포크레인으로 바위를 깨드리는 소리가 가시게 된 것은 그나마 건축물이 올라가면서 부터였다. 그 소리가 들리지 않았지만 여전히 신경이 쓰이는 소리는 아무래도 건축물이 다 올라간 뒤까지는 멈추지 않으리라! 철판을 망치로 두두리는 소리, 철근이 와르르 쏱아지는 소리, 그리고 가끔씩 쿵쾅 거리는 포크레인의 뿌레카 소리가 들린다.

  그 모든 것이 어쩌면 눈에 덥여서 이처럼 흰색일까?


samples35.JPG



samples36.JPG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2018년 올 해 목표는? 文學 2018.03.29 42 0
공지 입출금 내역과 할 일. 文學 2016.12.07 0 0
공지 글 쓰는 방법을 다르게 한다. 文學 2015.06.02 1103 0
공지 올 해 계획 文學 2015.01.25 1155 0
공지 새로운 방식 文學 2014.01.14 9663 0
공지 책 출간에 대한 계획 文學 2013.04.19 26466 0
공지 서울 출장 (134) [1] 文學 2013.01.23 24897 0
공지 생각 모음 (140) [1] 文學 2013.01.15 27323 0
2227 어제 여파로 일요일은 모처럼만에 쉰다. (2017. 04 17) 文學 2017.05.08 13 0
2226 일요일 하루의 생활 文學 2017.04.17 21 0
2225 금요일 하루 (2017.04.14.금) 文學 2017.04.17 13 0
2224 감나무 열 그루를 사다 놓고... (2017.04.11.화) file 文學 2017.04.17 44 0
2223 과로, 무리, 그리고 자신도 모르는 뇌경색 文學 2017.04.17 23 0
2222 그 방법의 전환 (2017.04.10.월) 文學 2017.04.17 14 0
2221 표고버섯 넌 누구냐? (2017.04.08.토) file 文學 2017.04.16 48 0
2220 밀양의 D.S에서 A/S 요구를 받고... (2) 4월 7일 금요일 文學 2017.04.16 17 0
2219 밀양의 D.S에서 A/S 요구를 받고... (4월 6일 목요일) 文學 2017.04.16 19 0
2218 대출 만기일 (2017.04.06. 목요일) 文學 2017.04.16 21 0
2217 자금 압박 (2017.04.05.수요일) 文學 2017.04.16 14 0
2216 글자 조각기를 구입한 뒤에... 文學 2017.04.04 34 0
2215 글자 조각기를 구입한 뒤에... 文學 2017.04.04 22 0
2214 천안으로 기계 납품을 하면서... (4월 3일) secret 文學 2017.04.04 0 0
2213 의무적인 신념 文學 2017.04.02 12 0
2212 의무적인 신념 (4월 2일) 文學 2017.04.02 14 0
2211 묘사 (4월 1일) 文學 2017.04.02 16 0
2210 살다보면... (3.31) 文學 2017.04.02 17 0
2209 영천의 식당에 걸려 있던 명언 (3월 30일) file 文學 2017.04.02 33 0
2208 기계 납품의 연기 (3월 30일) 文學 2017.04.02 14 0
2207 햇빛이 영롱한 아침 (2017.03.29) 文學 2017.04.02 17 0
2206 갑자기 추워진 날씨에 몸이 움추러 드는 어제 월요일에는... 文學 2017.04.02 29 0
2205 비가 오는 토요일 (3월 25일) 文學 2017.04.02 18 0
2204 온통 기계 제작이라는 일에 집중을 하면서... (3월 24일) 文學 2017.04.02 31 0
2203 옥션에서 구입한 중고 물건들 2017.03.22. 수 file 文學 2017.03.23 50 0
2202 월요일 작업 2017.03.21. 화 文學 2017.03.23 22 0
2201 일요일의 일상 2017.03.20. 월 文學 2017.03.23 13 0
2200 금요일 탁구를 치러 가는 날이다. (3) 2017.03.19.일 文學 2017.03.23 24 0
2199 금요일은 탁구를 치러 가는 날이다. (2) 2017.03.18.토 文學 2017.03.23 25 0
2198 금요일 동호회 탁구를 치러 가는 날이다. 2017.03.17.금 文學 2017.03.23 22 0
2197 부부간의 잠자리에서 느낄 수 있는 건강 신호 2017. 03.17.금 secret 文學 2017.03.23 0 0
2196 에어컨 구입 (2) 2013년 3월 14일 [1] 文學 2017.03.23 24 0
2195 탁구치는 모습을 동영상으로... file 文學 2017.03.23 56 0
2194 블루투스 키보드, 조각 기계의 구입 file 文學 2017.03.22 64 0
2193 내가 진정으로 소망하기를... (2017. 03. 13) [1] 文學 2017.03.21 21 0
2192 델 29인치 모니터 (2017.03.12) file 文學 2017.03.13 107 0
2191 에어컨 구입 (2017.03.11. 토요일) file 文學 2017.03.13 94 0
2190 눈에 들어간 손그라이더 파편 (2017.03.10. 금요일) secret 文學 2017.03.13 0 0
» 봄으로 가는 길목에서... 2017.03.09 목요일 file 文學 2017.03.10 61 0
2188 기계의 페인트 칠 (2) 2017. 03. 08 文學 2017.03.10 66 0
2187 허리 통증의 원인 (2) 2017. 03. 04 file 文學 2017.03.08 43 0
2186 허리 통증의 원인 2017. 03. 03 文學 2017.03.08 64 0
2185 세상은 얼마나 아름다운가! 文學 2017.03.02 41 0
2184 표고 버섯 종균을 심으면서... 2017.02.28 file 文學 2017.03.02 108 0
2183 건강과 문학적인 재고 2017.02.27 文學 2017.03.02 21 0
2182 <동호회 탁구>의 편집 작업 2017.02.25 文學 2017.03.02 23 0
2181 2월 옥천 동호회 탁구 연합리그 전 文學 2017.02.24 62 0
2180 송탄 출장 (2) 2017. 2. 23. 목 file 文學 2017.02.24 94 0
2179 송탄 출장 (2017. 2. 22. 수) 文學 2017.02.24 78 0
2178 화요일에는 프라다를 입는다. 文學 2017.02.21 51 0
내가 글을 쓰고 이곳에 옮겨 적는 것은 자료를 보관하기 위해서였다. 이것이 책으로 만들어지기 위해서는 앞으로 많은 시간과 숙성을 거쳐야만 하는 데 그 진가가 발휘되기 위해서 필요한 자료로 첨부될 내용이라고 할까? 그렇다면 이 모든 내용이 언제 어느 때 충분한 소재로서 활용될 수 있을까? 그것은 문학적인 고취하 충분히 무르익어야만 가능할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