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디지털 인쇄로 책을...

     ---리룩스서버컴퓨터 백업

  공개 자료실 

 文學위의 文學 출판사입니다. PDF로 전환하여 복사기로 책을 만듭니다. 자세한 내용은, '디지털 인쇄'에서 확인해 보세요!

새로운 리눅스 서버... 일기 (日記)

하지만 기계 제작 일이 계속 주문이 들어와서 밀려 있는 상황. 조금 더 야간 잔업을 진중하게 집중하지 않으면 안 될 정도. 그렇지만 겨울철이다보니 너무 추워서 또한 야간 작업이 힘들었지만 이제 봄부터는 더 집중할 필요가 있었다. 계속된 기계 주문을 해결할 수 있는 유일한 해결책을 더 많은 시간을 기계작업시간으로 충당하여야만 한다는 점이었다.

5촌 당숙의 죽음

2010.04.29 08:29

文學 조회 수:6367

Nonamet112.jpg

법동의 중앙병원 장례식장 5호실.

오후 7시가 조금 넘은 시각에 출발을 하여 중앙병원 장례식장 옆의 골목 길에 차를 세우고 걸어 들어 갔다.

유료 요금을 받는 중앙병원 주차장에 차를 세우지 않기 위해 세 번을 빙글빙글 돌다가 차 세울 곳을 찾았었다.

 

당숙들 중에 가장 큰 당숙이었다.

이상하게도 사형제나 되는 큰 집의 당숙들은 서로 헐뜻고 싸웠으며 결국에는 단절되는 사태까지 야기하고 있었다.

 

세 명의 조부(祖父)가 각각의 집안을 이루웠는데 사실 내가 장손이었지만 우리는 이미 눈 밖에 난 처지였다. 너무 못살아서 어려운 생활 때문에 조부는 결혼조차 늦었고 딸과 아들 둘을 낳은 상태로 조모는 다른 남자에게도 또 다른 자식을 낳고 살았다. 그 바람에 부친은 어미 없는 자식이 되어 개망나니처럼 성장을 하였고 모친과의 결혼 생활은 무능력한 당신으로 인하여 모친에게 가족의 생계를 책임지게 만들었다. 여자의 능력으로 자식들의 뒤바라지를 한다는 것은 그만큼 가난한 생활을 연속일 수 밖에 없었다. 장남인 나는 모친에 이어 희생을 강요하였었고...

 

  그렇지만 둘 째 집안은 번창하였고 그 중에 큰 아들은 비록 벽돌을 쌓고 미장을 하는 막일을 하였지만 부지런하여 돈을 벌어 주위의 땅을 사들여서 농사를 지었다. 마침 이 지역에 대규모 택지 개발지역으로 변모를 하게 되었고 크고 작은 전답은 그야말로 일확천금이 되었으니...

  그렇지만 화근은 재산으로 인하여 형제들이 다투게 되었는데 그 주된 이유는 조부에게서 물려 받은 재산까지 보상을 받았고 그것을 분활하는 과정에서 의견이 상충하여 서로 둘 째 집안도 형제들끼지 왕래하지 않는다는 것이었다.

 

  세 째 집안의 큰 아들은 중개자였고 연락을 하는 중립적인 위치에 있었다. 그가 엇그저께 2010년 4월 27일 내게 소식을 알려왔었다.

  "큰 아버지가 돌아 가셨어!"

  "언제?"

  "응, 오늘 아침... "

  "건강하셨잖아?"

  나는 전화를 받으면서 불편한 심기를 느꼈다. 우리 집안도 몇 년 전부터 발길을 끊고 지내다가 부친의 장례식때 찾아 온 것을 계기로 조금 가까워진 듯 싶었고 막내 동생의 결혼식에 참여를 하여 그나마 소월하던 마음을 풀려고 했었다. 사실 이런 친척들과의 관계에서 가장 큰 힘이 되는 것은 재산의 많고 적음으로 주도권을 쥘 수 있었다. 내가 돈이 없고 갖고 있는 재산이 없으면 업신여기고 굽힐 수 밖에 없었다. 항상 우리 집안은 가난하였으므로 친척들에게서 소외되곤 했었다. 그게 지금으로서는 무엇보다 가슴 아픈 일이었고 그런 느낌을 배재할 수 없도록 우리 집안이 못살았던 게 한이었었다.

  "왠걸... 병원에 자주 들락거렸었지!"

  "음.... 연세도 많지?"

  나는 부친이 72세에 돌아 가신 것이 떠올랐다. 그럼으로 그보다 더 많을 것이지만 가급적이면 정확하게 알고 싶지도 않았다.

  "여든.... 가까이 되실거야!"

  그도 나이를 알고 있지 않은 모양이다. 

 

  28일 오후 8시쯤에  장례식장에 도착하였는데 비가 오는 궂은 날씨였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새해결심 文學 2019.01.03 36 0
공지 2019년 1월 1일 文學 2019.01.02 34 0
공지 입출금 내역과 할 일. 文學 2016.12.07 0 0
공지 글 쓰는 방법을 다르게 한다. 文學 2015.06.02 1222 0
공지 새로운 방식 文學 2014.01.14 9774 0
공지 책 출간에 대한 계획 文學 2013.04.19 26584 0
공지 서울 출장 (134) [1] 文學 2013.01.23 25024 0
공지 생각 모음 (140) [1] 文學 2013.01.15 27502 0
218 어떤 식으로 현재의 위기를 벗어 나야만 할까? (6) 文學 2010.07.03 5324 0
217 어떤 식으로 현재의 위기를 벗어 나야만 할까? (5) file 文學 2010.07.02 5182 0
216 어떤 식으로 현재의 위기를 벗어 나야만 할까? (4) file 文學 2010.07.01 4349 0
215 일이란 무엇일까? file 文學 2010.06.26 5206 0
214 송유관 부지 매입에 관련하여... (2) file 文學 2010.06.26 4246 0
213 콩을 심었다. (2) file 文學 2010.06.19 5991 0
212 콩을 심었다. file 文學 2010.06.16 4770 0
211 2010년 6월 14일 월요일 ( 전북 익산으로 출장 ) file 文學 2010.06.13 5505 0
210 어떤 식으로 현재의 위기를 벗어 나야만 할까? (3) file 文學 2010.06.10 4647 0
209 2010년 6월 9일 수요일 김포 출장 文學 2010.06.09 4826 0
208 어떤 식으로 현재의 위기를 벗어 나야만 할까? (2) 文學 2010.06.08 5819 0
207 남양주시 별내면의 불암산 file 文學 2010.06.06 4928 0
206 어떤 식으로 현재의 위기를 벗어 나야만 할까? 文學 2010.06.06 6077 0
205 비싼 관리자 文學 2010.06.04 5458 0
204 민들레를 닮은 들꽃의 향연 file 文學 2010.06.03 5207 0
203 밖에서는 이양기로 벼를 심고 있었다. file 文學 2010.05.30 5880 0
202 정직한 분께 늘 감사드립니다, file 文學 2010.05.24 4820 0
201 중국 대륙을 누림 여성 독립군 오광심 file 文學 2010.05.20 5508 0
200 일요일에도 불구하고 일을 한다. file 文學 2010.05.17 5422 0
199 내일은 김포로 출장을 나간다. 文學 2010.05.11 6031 0
198 4월 28일 생각 文學 2010.05.10 5734 0
197 중고 오디오를 옥션에서 구입하다. (2) file 文學 2010.05.09 6456 0
196 중고 오디오를 옥션에서 구입하다. file 文學 2010.05.09 5302 0
195 경기도 정관 출장 (2) file 文學 2010.05.07 5639 0
194 경기도 정관 출장 file 文學 2010.05.06 4168 0
» 5촌 당숙의 죽음 file 文學 2010.04.29 6367 0
192 4월 27일 생각 文學 2010.04.27 5838 0
191 작업 계획을 어떻게 잡을 것인가! 文學 2010.04.27 5568 0
190 갑자기 긴급자금이 필요한 두 가지 이유 (2) 생각 500 文學 2010.04.27 5958 0
189 전북 익산 출장 file 文學 2010.04.27 5988 0
188 갑자기 긴급자금이 필요한 두 가지 이유 文學 2010.04.22 6097 0
187 오늘은 홈페이지를 백업 해야 할 듯... file 文學 2010.04.20 5259 0
186 노래방 기기를 구입하다.. file 文學 2010.04.14 7206 0
185 기계 제작 날짜가 자꾸만 연기할 수 밖에 없는 진정한 이유 (3) file 文學 2010.04.13 5669 0
184 기계 제작 날짜가 자꾸만 연기할 수 밖에 없는 진정한 이유 (2) file 文學 2010.04.11 5934 0
183 기계 제작 날짜가 자꾸만 연기할 수 밖에 없는 진정한 이유 文學 2010.04.10 6244 0
182 기계 제작 중에 중대한 문제 file 文學 2010.03.28 5054 0
181 어젯밤에 인터넷 매가패스 광통신이 끊겼다. file 文學 2010.03.10 5589 0
180 부산 출장 (129) file 文學 2010.03.10 5343 0
179 부산 출장 (128) file 文學 2010.03.10 4151 0
178 부산 출장 127 file 文學 2010.03.07 5779 0
177 2010년 3월 5일 밀양으로 출장을나가면서... file 文學 2010.03.06 5919 0
176 재단기를 부산으로 실어 보냈다. file 文學 2010.03.06 5817 0
175 2010년 3월 5일 금요일 밀양에서... file 文學 2010.03.06 5401 0
174 2010년 2월 25일 목요일 (3) file 文學 2010.02.26 5437 0
173 2010년 2월 25일 목요일 2 file 文學 2010.02.26 4683 0
172 2010년 2월 25일 목요일 file 文學 2010.02.26 5392 0
171 어제 구입한 차단기 다섯 개 file 文學 2010.02.25 5720 0
170 어제 구입한 LG i5 인버터 file 文學 2010.02.25 4995 0
169 어제는 제단기의 유압펌프를 손봤다. file 文學 2010.02.24 6032 0
내가 글을 쓰고 이곳에 옮겨 적는 것은 자료를 보관하기 위해서였다. 이것이 책으로 만들어지기 위해서는 앞으로 많은 시간과 숙성을 거쳐야만 하는 데 그 진가가 발휘되기 위해서 필요한 자료로 첨부될 내용이라고 할까? 그렇다면 이 모든 내용이 언제 어느 때 충분한 소재로서 활용될 수 있을까? 그것은 문학적인 고취하 충분히 무르익어야만 가능할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