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디지털 인쇄로 책을...

     ---리룩스서버컴퓨터 백업

  공개 자료실 

 文學위의 文學 출판사입니다. PDF로 전환하여 복사기로 책을 만듭니다. 자세한 내용은, '디지털 인쇄'에서 확인해 보세요!

새로운 리눅스 서버... 일기 (日記)

하지만 기계 제작 일이 계속 주문이 들어와서 밀려 있는 상황. 조금 더 야간 잔업을 진중하게 집중하지 않으면 안 될 정도. 그렇지만 겨울철이다보니 너무 추워서 또한 야간 작업이 힘들었지만 이제 봄부터는 더 집중할 필요가 있었다. 계속된 기계 주문을 해결할 수 있는 유일한 해결책을 더 많은 시간을 기계작업시간으로 충당하여야만 한다는 점이었다.

천막 기계 A/S 를 나가면서... (3)

2009.07.19 14:21

文學 조회 수:6325

Noname1396.jpg

  월세 200만원이라는 W.Sin 이라는 천막사에 도착했을 때는 7월 18일 토요일 오후 2시였다.

  "언제 올거요?"

  아침부터 그는 전화를 하여 내가 빨리 와 줄것을 계속 주문하였다. 그렇지만 성격을 잘 알기 때문에 나는 조금 기다려 달라고 했다.

  "오전에는 일이 바빠서 안돼고 오후에 갈께요!"

  "오후 몇 시쯤..."

  "음..."

  나는 그의 재촉을 받고 내키지 않는 다는 듯이 공장의 벽에 걸려 있는 벽시계를 보았다. 지금은 11지 30분정도였으므로 점심을 먹고 1시쯤에 출발을 하면 2시쯤에 나갈 수 있을 것 같아서,

  "오후 2시에 만나지요!"

  그렇게 말을 하고 전화를 끊었다.

 

  점심 식사를 한 뒤에 옥천에서 대전으로 나가는 폐고속도로를 타고 달렸다. 그리고 그의 천막 가계에 도착하였지만 전혀 준비하 되지 않은 것을 보면서 조금 불쾌했다. 전기를 끊고 기계를 밖으로 끄집어 내면 조금 편할 것 같았은데 전혀 준비를 하지 않은 탓이다. 그리고 원단과 각종 도구가 진열되어 있는 물건 진열장으로 좌추측에 늘어서 있는 실내를 뚥고 안으로 들어서자 사무실이 놓여 있었고 그곳의 소파에서 그는 잠을 자고 있었다.

  '세상에!'

  나는 놀랐지만 여전히 태연할 수 밖에 없었다. 그를 흔들어 깨우자 인사불성이다.

  "엇, 누구냐!"

  "나요... 기계 가질러..."

  "어... 왜, 이렇게 늦었어요!"

  "지금 오후 두시요!"

  "엑... 그것 밖에 안되었어요?"

  그가 귀찮은 듯 일어서면서 말했는데 술냄새가 확하니 풍겼다.

  '술... 먹었구나!"

  먼히 바라보면서 얼굴을 표정을 보았는데 도무지 대책이 안서는 모습이었다.

  '이런 놈이었나... 그래, 네가... 이러니까 망해먹었지!'

  나는 조금도 그를 탓하고 싶지 않았다. 언제나 투정으로 일관해 왔던 지금까지의 모습을 생각해보면 지금의 상태가 전혀 이해가가지 않는 건 아니었으니까?

  그의 부인은 가게에 있지 않았다. 언제나 함께 가게를 지켰던 키작 작은 새색시같은 모습은 처음에 남자에게 분에 넘칠 정도로 보였었는데 아마도 지금은 자리를 피한 모양이었다.

  그의 형은 잘살았다. 유천동에서 3층짜리 건물을 갖고 있었고 1층에서 역시 천막 가게겸 앵글 집을 운영하고 있었다. 그런데 동생은 처음부터 문제가 있었던 것이다.

 

 

  생각) 사람마다 천차만별의 차이가 있었다. 어떤 사람은 같은 일을 하더라도 열심히 하여 성공을 하지만 어떤 이들은 중도에 포기할 정도로 빚더미에 앉는 것이다. 분에 넘치는 사업 확장이 원인일 수도 있었고 그의 무지와 게으름 탓일 터이다.

 

 

 

 

 

.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2017년 맥에 윈도우10을 설치한다. (나의 맹세) 文學 2021.03.16 178 0
공지 파라다이스 탁구 [1] 文學 2021.01.30 135 0
공지 새해결심 文學 2019.01.03 334 0
공지 2019년 1월 1일 文學 2019.01.02 355 0
공지 입출금 내역과 할 일. 文學 2016.12.07 0 0
공지 글 쓰는 방법을 다르게 한다. 文學 2015.06.02 1668 0
공지 새로운 방식 文學 2014.01.14 10163 0
공지 책 출간에 대한 계획 文學 2013.04.19 27017 0
공지 서울 출장 (134) [1] 文學 2013.01.23 25516 0
공지 생각 모음 (140) [1] 文學 2013.01.15 28195 0
4359 2013년의 계획 [1] 文學 2013.01.07 23165 0
4358 옆 집의 화물차 차 바닥에 철판을 용접하여 붙였다. file 文學 2011.04.10 16112 0
4357 헛수고를 하면서... (5) 文學 2016.06.10 10019 0
4356 고주파 열처리 file 文學 2009.10.24 9301 0
4355 공장에서 지관자동 NC 절단 기계를 제작하며.. file 文學 2009.07.04 8840 0
4354 공장에서 지관자동 NC 절단 기계를 제작하며.. (2) file 文學 2009.07.04 8414 0
4353 기계톱 PLC 교체 file 文學 2010.09.05 8353 0
4352 홈텍스에서 부가세를 납부하다.(3) file 文學 위의 文學 2009.07.10 8279 0
4351 결혼 청첩장 file 文學 2009.10.25 7999 0
4350 경산 역 직원 여러분, 감사합니다! (코레일 홈페이지 친절난에 올린 글)과 회신내용 file 文學 위의 文學 2009.07.08 7964 0
4349 집에 있는 양수기 수리 file 文學 2009.07.24 7932 0
4348 덤프트럭으로 정전을 야기한 피해보상에 대하여...(한국전력신문고에 올린글) file 文學 위의 文學 2009.07.09 7909 0
4347 하수도 관로사업 야적장 file 文學 위의 文學 2009.07.09 7898 0
4346 삼성화재 민원접수 창구에 올린 글 file 文學 2009.07.10 7691 0
4345 경산 역 직원 여러분, 감사합니다! (코레일 홈페이지 친절난에 올린 글)과 회신내용 file 文學 위의 文學 2009.07.08 7550 0
4344 고주파 열처리 (2) file 文學 2010.01.28 7510 0
4343 천막 기계 A/S 를 나가면서... file 文學 2009.07.17 7506 0
4342 노래방 기기를 구입하다.. file 文學 2010.04.14 7503 0
4341 집중 호우로 누수가 된 공장에서... file 文學 2009.07.15 7375 0
4340 덤프트럭으로 정전을 야기한 피해보상에 대하여...(한국전력신문고에 올린글) file 文學 위의 文學 2009.07.09 7346 0
4339 이것은 매킨토시 컴퓨터 쿽(QuarkXpress) 프로그램으로 만든 겉표지 입니다. file 文學 2010.01.10 7281 0
4338 ALLCNC에서... 네이버 카페 file 文學 2010.01.08 7272 0
4337 집중 호우로 누수가 된 공장에서... file 文學 2009.07.15 7003 0
4336 천막 기계 A/S 를 나가면서... (2) file 文學 2009.07.17 6920 0
4335 천막 기계 A/S 를 나가면서... (2) file 文學 2009.07.17 6822 0
4334 미쓰시비 홈페이지에 올린 글 [1] file 文學 2009.12.01 6801 0
4333 나이가 들면서 아침에 일찍 잠에서 깨는 이유 (?) file 文學 2011.03.09 6777 0
4332 mail을 번역한 내용 文學 2011.10.28 6768 0
4331 어제는 밤 11시까지 작업을 하다. file 文學 2009.07.19 6724 0
4330 S가 포크레인(굴삭기)를 절벽 아래로 떨어트렸는데.... 文學 2011.04.06 6718 0
4329 천막 기계 A/S 를 나가면서... file 文學 2009.07.17 6703 0
4328 중고 목재 전선 드럼 쌓아 놓는 옆 집의 이전 文學 2010.12.11 6683 0
4327 피해보상에 대하여...(2) file 文學 2009.07.14 6677 0
4326 하수도 관로사업 야적장 file 文學 위의 文學 2009.07.09 6666 0
4325 연속적으로 출장을 나가면 누가 일하는가! file 文學 2010.02.21 6665 0
4324 2010 년 2월 15일~19일 file 文學 2010.02.20 6610 0
4323 중고 오디오를 옥션에서 구입하다. (2) file 文學 2010.05.09 6513 0
4322 씀씀이를 줄여야만 한다. 文學 2010.12.16 6485 0
4321 5촌 당숙의 죽음 file 文學 2010.04.29 6469 0
4320 어젯밤 12시까지 페인트 칠을 했다. 文學 2009.07.26 6435 0
4319 부산 출장 (110) 제단기를 구입하다. file 文學 2009.07.22 6350 0
4318 천막 기계 A/S 를 나가면서... (4) 文學 2009.07.27 6344 0
» 천막 기계 A/S 를 나가면서... (3) file 文學 2009.07.19 6325 0
4316 어제는 부산의 J.I 에서 보내온 부속품을 수리했다. 文學 2011.01.22 6312 0
4315 낮에 용접을 해서 눈이 아프다. 文學 2011.03.20 6301 0
4314 KT 광통신이 끊겼다. file 文學 2009.07.14 6294 0
내가 글을 쓰고 이곳에 옮겨 적는 것은 자료를 보관하기 위해서였다. 이것이 책으로 만들어지기 위해서는 앞으로 많은 시간과 숙성을 거쳐야만 하는 데 그 진가가 발휘되기 위해서 필요한 자료로 첨부될 내용이라고 할까? 그렇다면 이 모든 내용이 언제 어느 때 충분한 소재로서 활용될 수 있을까? 그것은 문학적인 고취하 충분히 무르익어야만 가능할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