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디지털 인쇄로 책을...

     ---리룩스서버컴퓨터 백업

  공개 자료실 

 文學위의 文學 출판사입니다. PDF로 전환하여 복사기로 책을 만듭니다. 자세한 내용은, '디지털 인쇄'에서 확인해 보세요!

새로운 리눅스 서버... 일기 (日記)

하지만 기계 제작 일이 계속 주문이 들어와서 밀려 있는 상황. 조금 더 야간 잔업을 진중하게 집중하지 않으면 안 될 정도. 그렇지만 겨울철이다보니 너무 추워서 또한 야간 작업이 힘들었지만 이제 봄부터는 더 집중할 필요가 있었다. 계속된 기계 주문을 해결할 수 있는 유일한 해결책을 더 많은 시간을 기계작업시간으로 충당하여야만 한다는 점이었다.

집중 호우로 누수가 된 공장에서...

2009.07.15 14:04

文學 조회 수:7318

집중 호우로 누수가 된 공장에서...

Noname1383.jpg

  비가 한꺼번에 우루루 쏱아져 내리고 있었다.

  두 개의 지붕으로 층이진 지붕의 측면을 뚫고 들어오는 빗물은 그 아래에서 우산을 받혀 들어 줘야만 했다. 그리고 아침이 되어 누수로 인한 정전 사태가 발생된다.

  도라이버와 리빠를 들고 누수가 될 만한 지점을 찾았는데 발견하지 못하다가 차단기 내에 습기가 스며들어 작동이 불능하여 계속 차단된다는 사실을 알았다. 그러기에는 너무 많은 것을 중지한 상태였다. 누전되는 지점을 찾기 위해 여기저기 콘센트, 형광등, 대형 선풍기, 전원 장치 등을 모두 차단하였지만 여전히 차단기가 떨어졌기 때문이다.

  "탁!"

  원인이 될만한 것을 모두 제거했는데도 차단기가 떨어진다.

  그제서야 차단기가 고장 났지 않을까 생각하고 전기를 내보내는 곳의 전원 선을 빼내고 차단기를 올렸는데도 또 떨어졌다.

  '음, 전기 박스에 물이 들어 왔는데 차단기 속으로 스며 들었구나...'

    그렇게 원인을 찾아 내게 되었을 때는 훌쩍 시간이 오전 10시를 가르키고 있었다.

  오전 7시부터 원인을 찾아 내려고 하다가 포기하고 배전판에서 임시로 전선을 새로 늘어트려  놓고 양수기까지 직선으로 연결하고 급수만을 재계하여 아침 식사를 하고 3층에서 1층의 공장으로 내려와 원인을 분석하여 나갔었다.

 

  이때, 경기도 발안에서 핸드폰으로 전화가 왔는데,

  "기계의 차단 스위치가 자꾸 떨어지네요?"하는 것이 아닌가!

  "누전 차단기가 고장일 수도 있는데... 차단기 아래 쪽의 전원선을 빼내고 올려 보세요!"

  그렇게 설명을 해 줬는데 아니나 다를까?

  "차단기가 떨어지네요!"

  "그럼, 차단기가 고장이네요! 공장에... 물이 많이 들어 왔습니까?" 하고 내가 묻자,

  "기계가 있는 곳은 괜찮은데..."

  나와 전화를 한 곳은 300평 정도의 공장이 비닐 하우스로 된 곳이었다. 그런데 어찌 빗물이 스며들지 않겠는가! 밤새 폭우가 쏱아져 내렸을 것이고 여기저기 내부에 물기가 흠뻑 배어 있을 터인데...

  우연히도 내가 있는 곳과 그 곳의 상황이 같았으므로 나는 그나마 다행이라는 생각이 든다. 출장을 나가지 않아도 되었으므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새해결심 文學 2019.01.03 122 0
공지 2019년 1월 1일 文學 2019.01.02 109 0
공지 입출금 내역과 할 일. 文學 2016.12.07 0 0
공지 글 쓰는 방법을 다르게 한다. 文學 2015.06.02 1312 0
공지 새로운 방식 文學 2014.01.14 9852 0
공지 책 출간에 대한 계획 文學 2013.04.19 26676 0
공지 서울 출장 (134) [1] 文學 2013.01.23 25120 0
공지 생각 모음 (140) [1] 文學 2013.01.15 27698 0
3215 2013년의 계획 [1] 文學 2013.01.07 23137 0
3214 옆 집의 화물차 차 바닥에 철판을 용접하여 붙였다. file 文學 2011.04.10 16070 0
3213 헛수고를 하면서... (5) 文學 2016.06.10 9991 0
3212 고주파 열처리 file 文學 2009.10.24 9185 0
3211 공장에서 지관자동 NC 절단 기계를 제작하며.. file 文學 2009.07.04 8687 0
3210 공장에서 지관자동 NC 절단 기계를 제작하며.. (2) file 文學 2009.07.04 8373 0
3209 기계톱 PLC 교체 file 文學 2010.09.05 8310 0
3208 결혼 청첩장 file 文學 2009.10.25 7959 0
3207 경산 역 직원 여러분, 감사합니다! (코레일 홈페이지 친절난에 올린 글)과 회신내용 file 文學 위의 文學 2009.07.08 7930 0
3206 덤프트럭으로 정전을 야기한 피해보상에 대하여...(한국전력신문고에 올린글) file 文學 위의 文學 2009.07.09 7872 0
3205 하수도 관로사업 야적장 file 文學 위의 文學 2009.07.09 7862 0
3204 홈텍스에서 부가세를 납부하다.(3) file 文學 위의 文學 2009.07.10 7831 0
3203 집에 있는 양수기 수리 file 文學 2009.07.24 7828 0
3202 삼성화재 민원접수 창구에 올린 글 file 文學 2009.07.10 7643 0
3201 경산 역 직원 여러분, 감사합니다! (코레일 홈페이지 친절난에 올린 글)과 회신내용 file 文學 위의 文學 2009.07.08 7528 0
3200 고주파 열처리 (2) file 文學 2010.01.28 7475 0
3199 천막 기계 A/S 를 나가면서... file 文學 2009.07.17 7458 0
» 집중 호우로 누수가 된 공장에서... file 文學 2009.07.15 7318 0
3197 노래방 기기를 구입하다.. file 文學 2010.04.14 7300 0
3196 이것은 매킨토시 컴퓨터 쿽(QuarkXpress) 프로그램으로 만든 겉표지 입니다. file 文學 2010.01.10 7201 0
3195 ALLCNC에서... 네이버 카페 file 文學 2010.01.08 7117 0
3194 집중 호우로 누수가 된 공장에서... file 文學 2009.07.15 6972 0
3193 천막 기계 A/S 를 나가면서... (2) file 文學 2009.07.17 6888 0
3192 mail을 번역한 내용 文學 2011.10.28 6753 0
3191 천막 기계 A/S 를 나가면서... (2) file 文學 2009.07.17 6749 0
3190 미쓰시비 홈페이지에 올린 글 [1] file 文學 2009.12.01 6748 0
3189 나이가 들면서 아침에 일찍 잠에서 깨는 이유 (?) file 文學 2011.03.09 6709 0
3188 어제는 밤 11시까지 작업을 하다. file 文學 2009.07.19 6696 0
3187 S가 포크레인(굴삭기)를 절벽 아래로 떨어트렸는데.... 文學 2011.04.06 6672 0
3186 천막 기계 A/S 를 나가면서... file 文學 2009.07.17 6668 0
3185 중고 목재 전선 드럼 쌓아 놓는 옆 집의 이전 文學 2010.12.11 6661 0
3184 피해보상에 대하여...(2) file 文學 2009.07.14 6657 0
3183 연속적으로 출장을 나가면 누가 일하는가! file 文學 2010.02.21 6628 0
3182 하수도 관로사업 야적장 file 文學 위의 文學 2009.07.09 6619 0
3181 2010 년 2월 15일~19일 file 文學 2010.02.20 6582 0
3180 중고 오디오를 옥션에서 구입하다. (2) file 文學 2010.05.09 6478 0
3179 씀씀이를 줄여야만 한다. 文學 2010.12.16 6459 0
3178 어젯밤 12시까지 페인트 칠을 했다. 文學 2009.07.26 6415 0
3177 5촌 당숙의 죽음 file 文學 2010.04.29 6392 0
3176 부산 출장 (110) 제단기를 구입하다. file 文學 2009.07.22 6314 0
3175 천막 기계 A/S 를 나가면서... (4) 文學 2009.07.27 6309 0
3174 천막 기계 A/S 를 나가면서... (3) file 文學 2009.07.19 6300 0
3173 어제는 부산의 J.I 에서 보내온 부속품을 수리했다. 文學 2011.01.22 6289 0
3172 KT 광통신이 끊겼다. file 文學 2009.07.14 6267 0
3171 낮에 용접을 해서 눈이 아프다. 文學 2011.03.20 6259 0
3170 기계 제작 날짜가 자꾸만 연기할 수 밖에 없는 진정한 이유 文學 2010.04.10 6254 0
내가 글을 쓰고 이곳에 옮겨 적는 것은 자료를 보관하기 위해서였다. 이것이 책으로 만들어지기 위해서는 앞으로 많은 시간과 숙성을 거쳐야만 하는 데 그 진가가 발휘되기 위해서 필요한 자료로 첨부될 내용이라고 할까? 그렇다면 이 모든 내용이 언제 어느 때 충분한 소재로서 활용될 수 있을까? 그것은 문학적인 고취하 충분히 무르익어야만 가능할 것이다.